배지현, 올스타전 인증샷…"흰 드레스로 뽐낸 섹시美"

 
 
기사공유
배지현 류현진./사진=배지현 인스타그램

배지현 전 아나운서가 엘에이다저스에서 활약하고 있는 남편 류현진과 함께 mlb 올스타전에 모습을 드러내 이목을 끌고 있다. 

배지현 아나운서는 10일(현지 시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So proud. All-Star"라는 문구와 함께 류현진과 함께 한 올스타전 참가샷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 부부는 다정하게 얼굴을 맞대고 메이저리그 올스타전 기념샷을 찍고 있다. 화이트 드레스를 입은 배지현 아나운서는 류현진이 반한 청순한 미모를 자랑, 팬들을 사로잡았다. 

한편 류현진은 10일(한국시간) 오전 8시 30분 미국 오하이오주 클리블랜드 프로그레시브 필드에서 열리는 2019 미국 메이저리그(MLB) 올스타전에서 내셔널리그 선발투수로 등판한다.
 

김유림 cocory0989@mt.co.kr

머니S 생활경제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98.00상승 9.3518:01 12/10
  • 코스닥 : 627.11하락 0.7518:01 12/10
  • 원달러 : 1191.30상승 1.418:01 12/10
  • 두바이유 : 64.25하락 0.1418:01 12/10
  • 금 : 63.74상승 0.7218:01 12/10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