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가규제 임박 ?… 강남3구 아파트 동반상승

 
 
기사공유
서울 강남의 한 아파트 밀집 지역. /사진=뉴시스 DB
정부가 추가 부동산 규제를 예고한 가운데 완연한 오름세로 돌아선 서울 강남3구(강남·서초·송파) 아파트값 흐름이 언제까지 이어질지 관심이 집중된다.

11일 한국감정원에 따르면 7월 둘째주(8일 기준) 전국 주간 아파트 가격동향 조사결과 매매가격이 전주보다 0.04% 떨어졌다.

전국 주간 아파트 매매가격은 지난주 대비 하락폭이 축소됐다. 수도권(-0.02%→ 0.00%)은 보합 전환, 서울(0.02%→ 0.02%)은 상승폭 유지, 지방(-0.09%→ -0.07%)은 하락폭이 축소(5대 광역시 –0.06%→ -0.04%, 8개도 –0.12%→ -0.10%, 세종 –0.09%→ -0.02%)됐다.

서울(0.02%→ 0.02%)은 민간 택지 ‘분양가상한제’ 도입 예고 등 추가 규제 가능성에 따른 재건축 사업 진행 불투명으로 대체로 관망세를 보이고 있지만 일부 인기 재건축 및 신축 매수세로 지난주 상승폭을 유지했다.

강남 11개구(0.02%→ 0.02%)의 경우 강남구(0.05%), 서초구(0.03%), 송파구(0.03%)는 일부 인기 재건축 및 신축 단지 위주로 상승했지만 강동구(0.00%)는 상승·하락이 혼조되며 보합을 나타냈다. 반면 양천구(0.05%)는 재건축 단지 위주로, 동작구(0.05%)는 역세권 및 신축 단지 위주로 올랐다.

강북 14개구(0.01%→ 0.01%)는 여전히 매수문의가 뜸하거나 매도-매수자간 희망가격 격차가 큰 지역은 보합(종로구·중구·성북구·동대문구·도봉구) 내지 하락(중랑구)했다. 반면 용산구(0.02%)는 정비사업 영향으로, 성동구(0.02%), 강북구(0.01%)는 일부 단지 급매물이 소진되며 상승했다.

시도별로는 ▲대전 0.05% ▲서울 0.02% 상승, 경남(-0.17%), 강원(-0.16%), 전북(-0.12%), 충북(-0.12%), 경북(-0.09%), 부산(-0.07%), 울산(-0.06%) 등은 하락했다.
 

김창성 solrali@mt.co.kr

머니S에서 건설·부동산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91.87상승 9.3918:01 07/16
  • 코스닥 : 674.42하락 0.3718:01 07/16
  • 원달러 : 1177.60하락 1.718:01 07/16
  • 두바이유 : 66.48하락 0.2418:01 07/16
  • 금 : 65.22하락 0.6618:01 07/16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