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에셋대우, 아이지에이웍스 상장 대표주관사 선정

 
 
기사공유
/사진=아이지에이웍스 제공

미래에셋대우가 모바일 빅데이터 플랫폼 기업인 아이지에이웍스의 상장 대표 주관사로 선정됐다고 11일 밝혔다.

아이지에이웍스는 데이터 분석 기술과 마케팅 플랫폼을 기반으로 모바일 데이터 산업 전 분야를 아우르는 국내 유일의 종합 데이터 테크 서비스형 소프트웨어(SaaS) 기업이다. 이 회사는 넥슨 출신의 마국성 대표가 2006년 스타트업으로 시작했다.

특히 모바일 커머스, 게임, 핀테크, 온·오프라인 연계(O2O) 등 국내외 2만8000여개 모바일앱이 아이지에이웍스의 데이터 기술을 활용한 솔루션을 사용 중이다. 이커머스의 경우 기업 상위 100개 앱 중 75%가 이용하고 있다.

올해 상반기에만 10조원 규모의 모바일 구매 데이터가 아이지에이웍스의 솔루션을 통해 분석됐다는 의미다. 이처럼 아이지에이웍스는 국내 모바일 빅데이터 시장을 견인하는 공격적인 사업 전개로 가파른 성장세를 이어가고 있다.

2017년 257억원에서 지난해 578억원으로 두 배 이상 매출을 올렸다. 또 올해 상반기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95% 상승하는 등 급신장세를 이어갈 것으로 보인다. 이런 폭발적인 성장성과 사업성을 인정받아 대형 벤처캐피털(VC)들로부터 누적 385억원 규모의 투자를 유치했다.

기승준 미래에셋대우 기업공개(IPO)본부장은 "아이지에이웍스는 빅데이터 분야에서 국내 최고는 물론 글로벌 리딩 기업들과 어깨를 견주는 독보적인 기술력과 성장성으로 확실한 경쟁 우위를 가지고 있는 기업으로 이번 IPO는 자본시장에서 가장 주목해야 할 거래로 평가하고 있다"고 말했다.
 

류은혁 ehryu@mt.co.kr

머니S 류은혁 기자입니다. 이면의 핵심을 전달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82.48하락 4.1823:59 07/15
  • 코스닥 : 674.79하락 6.3823:59 07/15
  • 원달러 : 1179.30상승 0.123:59 07/15
  • 두바이유 : 66.48하락 0.2423:59 07/15
  • 금 : 65.22하락 0.6623:59 07/15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