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용보증기금, 전무이사 채원규 선임

 
 
기사공유
채원규 신용보증기금 신임 전무이사. /사진제공=신용보증기금
신용보증기금은 신임 전무이사에 채원규 상임이사를 선임했다고 11일 밝혔다.

채 신임 전무이사는 1963년 대구 출신으로 경북고, 경북대 경영학과를 졸업하고 1988년 공채 22기로 신용보증기금에 입사했다. 이후 강서지점장, 인사부장, 대구경북영업본부장, 경기영업본부장, 서울서부영업본부장 등을 역임했으며 2018년 8월부터 경영지원부문 상임이사로 재직해왔다.

채 전무이사의 임기는 12일부터 2020년 8월6일까지다. 신보 관계자는 "채 신임 전무이사는 후배들로부터 ‘존경하는 기금 선배상’을 받는 등 직원들의 신망이 두터우며 조직내에서 뛰어난 기획력, 업무추진력 및 리더십을 인정받고 있다"고 밝혔다.
 

이남의 namy85@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금융팀 이남의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67.40상승 22.7918:03 10/14
  • 코스닥 : 641.46상승 8.5118:03 10/14
  • 원달러 : 1184.90하락 3.918:03 10/14
  • 두바이유 : 60.51상승 1.4118:03 10/14
  • 금 : 60.44상승 2.6718:03 10/14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