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달의민족 '배민장부' … 음식점의 모든 매출 정보를 한 곳에서

 
 
기사공유
배달앱 ‘배달의민족’을 운영하는 ‘푸드테크’ 선도 기업 (주)우아한형제들은 자영업자 매출 관리 서비스 ‘배민장부’에서 오프라인 신용카드 결제를 통한 매출뿐 아니라 배달의민족 등 주요 배달앱을 통한 매출까지 한 번에 확인할 수 있도록 기능을 확대했다고 밝혔다.

배민장부는 외식업 자영업자들이 간편하게 매출 현황 및 내역을 파악할 수 있도록 돕는 무료 서비스로 올해 1월 서비스를 시작했다. 자영업자 소상공인이 신용카드 등으로 결제된 매출 현황을 정기적인 알림 문자로 받아볼 수 있는 서비스다.


외식업종뿐만 아니라 편의점, PC방, 의류 매장 등 어떤 업종의 자영업자라도 배민장부 서비스를 위한 간단한 가입 절차만 거치면 운영 업소의 ▲카드사별 매출액 ▲미매입·미입금 카드매출 등을 ‘매일’, ‘매달’같은 식으로 원하는 때 한눈에 확인할 수 있다.

자영업자들은 카드사별 매출액은 물론, 카드사에 전달되지 않은 매출 전표는 없는지, 결제 금액이 제때 입금되는지, 예상 카드 수수료나 입금액은 얼마인지 등을 영업 다음 날 아침에 알림을 통해 바로 확인할 수 있다. 이를 통해 대금 입금 지연이나 누락에 따른 피해를 줄이고, 유연하게 자금을 관리할 수 있다.

우아한형제들은 기존의 오프라인 카드 결제 매출 정보에 더해 기본으로 연계되는 배달의민족뿐 아니라 여타 주요 배달앱을 통한 매출 정보도 한 곳에서 일목요연하게 통합 관리하고 싶다는 음식점 업주들의 요청에 따라 지난 주부터 연계 대상 배달앱도 확대해 나가고 있다.

한 음식점의 업주가 배달의민족 외에 추가적으로 이용하고 있는 다른 배달앱의 매출까지 배민장부에서 한 번에 보기를 ‘선택’할 경우, 해당 배달앱의 업주 전용 사이트의 업주 아이디와 비밀번호를 배민장부 서비스 상에서 기입해 로그인하는 방식으로 간단히 연계만 하면 된다.

우아한형제들은 이와 관련해 최근 배민장부를 이용하는 업주를 대상으로 한 ‘개인정보처리방침’의 변경을 고지한 바 있다. 배달의민족 매출 정보는 기본이고, 다른 배달앱을 통한 매출 정보, 또 오프라인 카드 매출 정보를 연계하려면 각각 여신금융협회 아이디와 패스워드 등의 수집, 이용이 필요하기 때문이다.

배민장부는 배달의민족 유료 광고주가 아니더라도 어떤 업종의 자영업자나 무료로 이용할 수 있고, 배달의민족은 쓰지 않고 다른 배달앱 서비스만 이용하는 외식업주도 배민장부 서비스에만 무료 가입해서 이용할 수 있다.

우아한형제들 관계자는 “자영업자 분들의 가게 운영을 효율화해 장사를 더 잘 하실 수 있도록 돕고자 최선을 다하고 있다”며 “배민장부는 근시일 내 더 많은 배달앱 매출, 홈택스를 통한 세금계산서 매출, 현금영수증 매출 등까지 통합 관리하실 수 있도록 서비스를 향상시켜 나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1927.17하락 11.218:03 08/16
  • 코스닥 : 591.57하락 5.5818:03 08/16
  • 원달러 : 1210.80하락 1.918:03 08/16
  • 두바이유 : 58.64상승 0.4118:03 08/16
  • 금 : 58.20하락 0.1318:03 08/16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