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쉬코리아-올가홀푸드, 친환경 배송 위한 MOU 체결

 
 
기사공유
물류 브랜드 ‘부릉(VROONG)’을 운영하는 IT 기반의 물류 스타트업 메쉬코리아(대표 유정범)와 풀무원 계열의 LOHAS Fresh Market ‘올가홀푸드’(대표 강병규)가 친환경 배송 시스템 구축을 위한 MOU를 맺었다.

메쉬코리아와 올가홀푸드는 지난 9일 올가홀푸드 본사에서 협약식을 열고 친환경 배송시스템 구축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MOU를 통해 메쉬코리아와 올가홀푸드는 상품 배송 시 전기 이륜차 등 탄소저감형 친환경 운송수단을 적극 사용하고, 친환경 배송 서비스에 대한 필요성을 고객들이 인지할 수 있도록 상호 협력해 나갈 것을 약속했다.


강병규 올가홀푸드 대표는 “나와 지구를 위한 바른먹거리 기업으로서의 가치를 제품뿐만 아니라 배송 부분에서도 실천하기 위해 탄소 저감형 친환경 운송수단을 도입하게 되었다” 며 “친환경적인 부분을 비롯해 물류 브랜드 ‘부릉(VROONG)’을 통해 온라인과 오프라인을 연결하는 O2O플랫폼으로서의 사업을 강화할 수 있을 것으로 생각한다”고 전했다.

한편, 메쉬코리아는 지난 4월 서울시와 배달용 엔진 이륜차의 친환경 전기 이륜차 전환을 위한 MOU를 체결한 바 있고, 공유 모빌리티 기업 매스아시아와도 전기 자전거, 전기 바이크 등 배송에 적합한 다양한 이동 수단을 지속적으로 테스트하는 등 친환경 배송 서비스 확대에 힘을 쏟고 있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1939.90상승 12.7318:01 08/19
  • 코스닥 : 594.65상승 3.0818:01 08/19
  • 원달러 : 1211.00상승 0.218:01 08/19
  • 두바이유 : 58.64상승 0.4118:01 08/19
  • 금 : 58.20하락 0.1318:01 08/19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