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름 휴가철도 ‘이직 골든타임’… 건설업계, 경력채용 활발

 
 
기사공유
건설업계가 여름 휴가철 활발한 경력직 채용을 진행 중이다. /사진=이미지투데이
휴가철인 7~8월은 채용비수기에 해당하지만 이 시기에 맞춰 경력자를 충원하려는 기업들도 의외로 많다. 현직자들도 면접 일정을 맞추기 유리한 부분이 있기 때문에 여름 휴가철은 이직의 ‘골든타임’으로 불린다.

15일 건설취업포털 건설워커에 따르면 한화건설, 호반건설, 쌍용건설, 고려개발 등이 경력직 인재 찾기에 나섰다.

한화건설은 이라크에서 근무할 경력사원을 모집한다. 모집분야는 토목(품질관리)이며 21일까지 회사 채용 사이트에서 입사지원하면 된다. 자격요건은 ▲관련 경력 4년 이상 ▲대졸 이상 ▲토목 전공자 및 영어 가능자 우대 등이다.

호반건설도 경력사원을 뽑는다. 모집분야는 안전, 보건, AS, 토목 등이며 31일까지 회사 채용 홈페이지에서 입사지원하면 된다. 자격요건은 ▲분야별 경력 충족자 ▲보건분야 신입 지원 가능 ▲국가 보훈대상자 및 장애인은 관련법령에 따라 우대 등이다.

쌍용건설도 경력사원을 채용한다. 모집분야는 안전, 국내건축, 해외건축, 장애인채용전형 등이며 31일까지 회사 홈페이지에서 온라인 입사지원하면 된다. 자격요건은 ▲분야별 경력 충족자 ▲관련 자격증 소지자 우대 ▲(장애인전형) 관련 경력 해당자이며 장애등급 보유자 등이다.

이밖에 ▲이테크건설(18일까지) ▲고려개발, 대우조선해양건설(21일까지) ▲이랜드건설(23일까지) ▲계룡건설(26일까지) ▲한신공영(31일까지) ▲대우건설, GS건설, KCC건설, 대방건설(채용시까지) 등도 휴가철에 맞춰 경력직 수시채용을 진행한다.
 

김창성 solrali@mt.co.kr

머니S에서 건설·부동산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1927.17하락 11.218:03 08/16
  • 코스닥 : 591.57하락 5.5818:03 08/16
  • 원달러 : 1210.80하락 1.918:03 08/16
  • 두바이유 : 58.64상승 0.4118:03 08/16
  • 금 : 58.20하락 0.1318:03 08/16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