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시아, '2019안양申필름예술영화제'서 아역상 수상

 
 
기사공유
영화 <미쓰백>(감독 이지원)에서 방치와 폭력을 일삼는 아동학대의 음지에서 탈출하려는 소녀 ‘지은’ 역을 맡은 김시아가 ‘2019 안양申필름예술영화제’에서 아역상을 수상했다.
©미스틱스토리

‘2019 안양申필름예술영화제’는 ‘청년, 세계를 향해 꿈을 펼치다’라는 슬로건으로 진행됐다.

김시아는 이날 아역상 수상과 함께 “멋진 상을 주셔서 감사하고, <미쓰백>을 만난 건 행운이었다. 이지원 감독님과 한지민 선배님을 비롯하여 다른 스태프, 배우들 덕분에 지은이가 만들어질 수 있었다. 이 상을 주신 것은 세상의 모든 ‘지은’을 잊지 말라는 뜻으로 주신 것 같다. 절대 잊지 않겠다” 며 소감을 밝혔다.

김시아는 데뷔작인 <미쓰백>으로 이집트에서 개최된 ‘샤름 엘 셰이크 아시아 필름 페스티벌’에서 첫 여우주연상을 수상한 바 있다.

한편 김시아는 8월 윤가은 감독의 신작 영화 <우리집>을 통해 관객들을 만날 예정이다.
 

강인귀 deux1004@mt.co.kr

출판, 의료, 라이프 등 '잡'지의 잡을 담당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1964.65상승 4.415:32 08/21
  • 코스닥 : 615.96상승 8.9515:32 08/21
  • 원달러 : 1202.50하락 5.815:32 08/21
  • 두바이유 : 60.03상승 0.2915:32 08/21
  • 금 : 59.24상승 0.8415:32 08/21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