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YP 공식입장 "배우 파트 정리, 결정된 것 없어"

 
 
기사공유
JYP엔터테인먼트. /사진=뉴시스

JYP엔터테인먼트(이하 JYP) 측이 배우 파트 정리 관련 추가 보도에 대해 입장을 내놨다. JYP관계자는 15일 한 언론매체에 “아직 완전히 결정된 것은 없다”고 밝혔다.

이날 타 언론매체는 JYP 내 JYP 액터스가 배우 부문을 정리하는 것으로 결정했다며 기존 소속 배우들 중 일부는 JYP 액터스 표종록 대표를 따라 새로 만드는 엔피오(NPIO)로 이적한다고 전했다.

앞서 지난 2일에도 JYP가 배우 매니지먼트를 정리하고 아이돌 사업에 집중하기로 결정했다는 보도가 나왔다. 지난 보도 당시 JYP 측은 “해당 사항에 대해 여러 방향으로 검토 중”이라고 밝혔다. JYP는 2PM부터 원더걸스, 갓세븐, 트와이스, 스트레이키즈, 잇지까지 아이돌 사업에서 두각을 드러내왔다.

지난 2012년부터 배우 매니지먼트로 영역을 넓히며 현재는 강윤제, 강훈, 김동희, 김유안, 김지민, 남성준, 류원, 박규영, 박시은, 박주형, 신예은, 신은수, 우혜림, 윤박, 이기혁, 이지현, 장동주, 장희령, 정건주, 조이현 등이 연기자로 활동 중이다.
 

정소영 wjsry21emd@mt.co.kr

머니s 기자 정소영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1948.30하락 2.7118:03 08/23
  • 코스닥 : 608.98하락 3.2718:03 08/23
  • 원달러 : 1210.60상승 3.218:03 08/23
  • 두바이유 : 59.34하락 0.5818:03 08/23
  • 금 : 59.43하락 0.8618:03 08/23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