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고은, '유열의 음악앨범' 제작보고회서 눈물 흘린 이유

 
 
기사공유
배우 김고은이 15일 오전 서울 강남구 CGV 압구정에서 열린 영화 '유열의 음악앨범' 제작보고회에서 정지우 감독의 칭찬에 눈물 흘리고 있다. /사진=스타뉴스

배우 김고은이 영화 '유열의 음악앨범' 제작보고회에서 눈물을 쏟았다.

15일 오전 서울 강남구 압구정로 압구정 CGV에서는 영화 '유열의 음악앨범' 제작보고회가 열렸다. 이 자리에는 정지우 감독과 주연배우 김고은, 정해인이 참석했다.

이날 정 감독은 김고은과 재회에 대해 "영화 '은교'를 통해 처음 봤을 때 김고은은 호기심으로 똘똘 뭉친 아이 같았다. 그 이후로 여러 기회로 얼굴을 종종 봤는데 고민이 많은 어른이 됐다는 게 느껴졌다"며 "이 시나리오에 너무 잘 어울릴 것 같았다. 김고은이 온전히 영화에 녹아 들어 본인이 일상에 갖고 있던 고민들이 잘 나온 것 같다"고 칭찬했다.

이 말을 듣던 김고은은 감동을 받은 듯 눈물을 흘렸다. 옆자리에 있던 정해인이 손수건을 건네자 김고은은 "망했다. 어제부터 안 부으려고 물도 안 먹었는데 울어서 붓게 생겼다"며 너스레를 떨었다.

이어 "저는 '은교' 이후에도 감독님과 친구처럼 사석에서 만났다. 시기마다 고민이 달랐는데 그 때마다 생긴 고민을 포장 없이, 어떤 것도 거치지 않고 말할 수 있는 상대였다"며 "이번 작품을 같이 하면서도 그렇게 한 것 같다. 솔직한 감정이나 상태를 감독님한테 보여드렸다"고 말했다.

한편 '유열의 음악앨범'은 라디오에서 흘러나온 노래처럼 우연히 만난 두 사람 미수(김고은 분)와 현우(정해인 분)가 오랜 시간 엇갈리고 마주하길 반복하며 서로의 주파수를 맞춰 나가는 과정을 그린 감성멜로다. 오는 8월 개봉 예정.
 

김경은 silver@mt.co.kr

머니S 산업팀 김경은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81.85상승 21.1118:01 12/06
  • 코스닥 : 628.10상승 10.518:01 12/06
  • 원달러 : 1189.60하락 0.618:01 12/06
  • 두바이유 : 64.39상승 118:01 12/06
  • 금 : 63.02상승 0.2918:01 12/06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