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제원 의원 "부동산으로 돈버는 시대 마감해야"

 
 
기사공유
장제원 자유한국당 의원이 16일 국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종합정책질의에 출석해 정부가 추진 중인 민간택지 분양가상한제 관련 "최대한 빨리 성과가 나올 수 있도록 도입해야 한다"고 말했다.

장 의원은 “부동산으로 돈을 버는 시대는 마감해야 한다고 생각한다”면서 “분양가상한제를 도입하면 로또분양 비판이 나오겠지만 건설사나 재건축조합보다 실수요자가 시세차익을 얻는 게 낫지 않느냐”고 덧붙였다.

한편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은 분양가상한제를 두고 “얼마 전 여론조사를 보니 찬성이 55%, 반대가 25% 정도 된다”면서 “찬성이 많지만 싫다고 하는 분들도 계신다”고 분석했다.

김 장관은 분양가상한제 도입과 관련해 "최대한 부작용이 일어나지 않는 방향으로 잘 준비하겠다"고 말했다.
장제원 의원. /사진=머니투데이 이동훈 기자

 

김노향 merry@mt.co.kr  |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산업2팀 김노향 기자입니다. 부동산·건설과 관련한 많은 제보를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1948.30하락 2.7118:03 08/23
  • 코스닥 : 608.98하락 3.2718:03 08/23
  • 원달러 : 1210.60상승 3.218:03 08/23
  • 두바이유 : 59.34하락 0.5818:03 08/23
  • 금 : 59.43하락 0.8618:03 08/23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