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지환 혐의 인정 "속죄하며 살겠다" [공식입장]

 
 
기사공유
성폭행 및 성추행 혐의로 검거된 배우 강지환(42·조태규)이 지난 12일 경기도 성남시 중원구 수원지방법원 성남지원에서 열린 영장실질심사(구속 전 피의자 심문)를 마치고 법정을 나서고 있다. /사진=임한별 기자

성폭행 및 성추행 혐의로 구속된 배우 강지환(본명 조태규·42)이 자신의 모든 혐의를 인정했다.

강지환은 15일 법률대리인 법무법인 화현을 통해 "모든 혐의를 인정하며 저의 돌이킬 수 없는 잘못으로 크나큰 상처를 입으신 피해자분들께 진심으로 머리 숙여 사죄드린다"고 밝혔다.

이어 "이번 일로 심려를 끼쳐드린 많은 분께도 죄송하다는 말씀을 드리고 싶다"며 "저의 잘못에 대한 죗값을 달게 받고 속죄하며 살도록 하겠다. 거듭 죄송하다"라고 덧붙였다.

강지환은 지난 9일 밤 10시50분께 광주시 오포읍 자택에서 소속사 외주 직원 2명과 자택에서 술을 마신 뒤 직원 1명을 성폭행하고 또 다른 직원을 성추행한 혐의로 긴급체포됐다.

수원지법 성남지원 한성진 영장전담판사는 지난 12일 증거 인멸 우려가 있다고 보고, 강지환에 대해 구속영장을 발부했다.

강지환은 주인공으로 출연 중이던 TV조선 주말극 '조선생존기'에서도 하차했다. 서지석이 그의 뒤를 이어 투입됐다.

다음은 강지환 측 공식입장 전문

강지환의 변호인 법무법인 화현입니다. 강지환의 공식입장 전달 드립니다.

강지환입니다. 모든 혐의를 인정하며 저의 돌이킬 수 없는 잘못으로 크나큰 상처를 입으신 피해자분들께 진심으로 머리숙여 사죄드립니다.

이번일로 심려를 끼쳐드린 많은 분들께도 죄송하다는 말씀을 드리고 싶습니다. 저의 잘못에 대한 죄값을 달게 받고 속죄하며 살도록 하겠습니다.

거듭 죄송합니다.

강지환 배상
 
 

김경은 silver@mt.co.kr

머니S 산업팀 김경은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87.50상승 7.1514:11 09/20
  • 코스닥 : 648.61상승 2.914:11 09/20
  • 원달러 : 1189.60하락 414:11 09/20
  • 두바이유 : 64.40상승 0.814:11 09/20
  • 금 : 63.23하락 0.0714:11 09/20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