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럽의 불로초' 아티초크 무엇?

 
 
기사공유
아티초크. /사진=TV조선 '위대한유산' 방송화면 캡처

‘유럽의 불로초’ 아티초크가 화제다. 

최근 방송된 TV조선 다큐멘터리 '위대한유산'에서는 건강비결로 '아티초크'가 소개됐다. 

고대 그리스부터 약용식물로 섭취해온 아티초크는 지중해 연안이 원산지로 유럽과 남미, 미국 등지에서는 양배추, 양파처럼 대중적으로 섭취하는 꽃봉오리 채소이다.

'유럽의 불로초'로 불리는 아티초크는 먹을 수 있는 부위가 적고 손질이 까다롭지만 비타민, 칼슘, 칼륨, 마그네슘, 식이섬유와 같은 영양소와 아피제닌, 나린제닌, 루테올린 클로로겐산과 같은 다양한 생리활성물질이 함유돼 영양공급에 도움을 준다. 특히 식이섬유는 사과나 양배추 보다 2배 이상 많이 함유돼 있다. 

다만 과다 섭취 할 경우 장내 가스가 차 복부팽만감 등으로 불편함을 느낄 수 있으며 이밖에 구토, 복통, 두통 등을 호소할 수 있다. 돼지 풀이나 국화과 등에 알레르기가 있는 사람 역시 아티초크 복용을 피하는 것이 좋다.
 

강소현 kang4201@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강소현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1948.30하락 2.7118:03 08/23
  • 코스닥 : 608.98하락 3.2718:03 08/23
  • 원달러 : 1210.60상승 3.218:03 08/23
  • 두바이유 : 59.92하락 0.3818:03 08/23
  • 금 : 60.29상승 0.218:03 08/23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