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가인 교통사고 다시 화제… '퇴행성 디스크' 판정

 
 
기사공유
송가인 교통사고. /사진=TV조선 아내의 맛 방송 화면 캡처

송가인 교통사고가 다시 화제다.

지난 9일 방송된 TV조선 ‘아내의 맛’에서는 교통사고 후 퇴행성 디스크 판정을 받은 송가인의 모습이 그려졌다.

사고 후 허리에 문제가 생긴 송가인은 장영란 남편이 운영하는 한방병원을 방문했다. 송가인은 당시 퇴행성 디스크를 판정 받았다. 진단의는 "평소에는 버티다가 사고 충격으로 통증이 심해졌다"며 "사고 자체가 직접적인 원인을 준 건 아니지만 허리 통증 하나의 원인이긴 하다"라고 진단했다.

한편 송가인은 지난달 20일 광주에서 촬영을 마치고 서울로 향하던 중 김제시 봉남면 인근 호남고속도로에서 교통사고를 당했다. 당시 사고는 화물차 운전자가 송가인이 탑승한 차량을 확인하지 못하고 차로를 변경하며 발생, 경찰 조사 결과 화물차의 과실로 드러났다. 송가인이 탑승한 차량의 80%정도 파손되는 대형사고였지만 다행히도 송가인은 큰 외상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정소영 wjsry21emd@mt.co.kr

머니s 기자 정소영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70.25상승 32.918:01 12/13
  • 코스닥 : 643.45상승 6.5118:01 12/13
  • 원달러 : 1171.70하락 15.118:01 12/13
  • 두바이유 : 65.22상승 1.0218:01 12/13
  • 금 : 64.01상승 0.2318:01 12/13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