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거래소, '초단타 매매' 메릴린치에 제재금 1억7500만원

 
 
기사공유

한국거래소가 '초단타 매매' 창구 역할을 한 외국계 증권사 메릴린치증권에 대해 제재금 1억7500만원을 부과하기로 의결했다고 16일 밝혔다.

거래소 시장감시위원회는 지난해부터 메릴린치증권에 대해 감리를 실시한 결과 허수성주문 수탁을 금지하는 시장감시규정을 위반했다고 판단했다.

메릴린치증권은 지난 2017년 10월부터 지난해 5월까지 위탁사로부터 430개 종목에 대해 6220회의 허수성주문을 수탁한 것으로 드러났다.

이 기간 80조원의 거래를 수탁한 메릴린치의 허수성주문 수탁규모는 900만주, 847억원 규모로 파악되며 위탁사인 외국계 헤지펀드사 퀀트 헤지펀드는 2200억원대의 매매차익을 시현한 것으로 추정된다.
 

장우진 jwj17@mt.co.kr

머니S 금융증권부 장우진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1948.30하락 2.7118:03 08/23
  • 코스닥 : 608.98하락 3.2718:03 08/23
  • 원달러 : 1210.60상승 3.218:03 08/23
  • 두바이유 : 59.34하락 0.5818:03 08/23
  • 금 : 59.43하락 0.8618:03 08/23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