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대구역세권 ‘신천센트럴자이’ 이달 분양… 전매제한 6개월

 
 
기사공유
신천센트럴자이 투시도. /사진=GS건설
GS건설이 대구 동구 신천동 193-1번지 일원에 짓는 ‘신천센트럴자이’를 이달 중 분양한다.

17일 GS건설에 따르면 ‘신천센트럴자이’는 지하 2층~지상 29층, 총 8개동 553가구 규모며 모든 세대가 전용면적 84㎡의 단일 면적으로 공급되는 것이 특징이다.

‘신천센트럴자이’는 대구지하철 1호선 신천역과 동대구역을 모두 도보로 이용할 수 있는 더블역세권 입지다. 또 동대구역에 위치한 복합환승센터를 통해 KTX, SRT, 고속버스, 시외버스 등 광역교통망 이용도 편리하다.

여기에 쇼핑몰, 영화관 등 생활인프라가 풍부하고 초등학교가 가까워 어린 자녀를 둔 학부모 수요자의 관심이 높을 것으로 기대된다.

이밖에 신천센트럴자이에는 GS건설이 최근 선보인 차세대 환기형 공기청정시스템인 ‘시스클라인’이 대구에서 최초로 적용된다.

한편 신천센트럴자이는 강도 높은 정부의 부동산 규제에서도 비교적 자유롭다. 단지가 위치한 동구는 당첨자 발표 이후 6개월이 지나면 분양권 전매가 가능하다. 단지와 가까운 수성구의 경우 투기과열지구로 지정돼 소유권 등기이전 시까지 전매가 불가하다.
 

김창성 solrali@mt.co.kr

머니S에서 건설·부동산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91.34상승 9.4911:33 12/09
  • 코스닥 : 627.70하락 0.411:33 12/09
  • 원달러 : 1188.70하락 0.911:33 12/09
  • 두바이유 : 64.39상승 111:33 12/09
  • 금 : 63.02상승 0.2911:33 12/09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