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출입은행, 방글라데시 인프라 투자 프로모션 전개

 
 
기사공유
수출입은행은 17일 KIND, HSBC, 셔먼 앤 스털링과 공동으로 서울 소공동 롯데호텔에서 우리 기업의 방글라데시 인프라시장 진출을 돕기 위한 '방글라데시 인프라 투자 프로모션'을 개최했다. 황상하 KIND 금융실장(왼쪽부터), 마흐붑 울 라흐만 HSBC 방글라데시 부행장, 무하마드 모샤라프 후사인 방글라데시 투자개발청 부청장, 라하맛 다스타기어 전력에너지광물부 차관보, 양환준 수은 프로젝트금융본부장, 정은영 HSBC 서울 대표, 이태형 수은 해외사업개발단장, 벤 쇼튼 셔먼 앤 스털링 글로벌 부대표, 정안나 셔먼 앤 스털링 서울 대표/사진=수출입은행
한국수출입은행은 '방글라데시 인프라 투자 프로모션'을 전개했다고 17일 밝혔다. 수은은 이날 서울 소공동 롯데호텔에서 한국해외인프라도시개발지원공사(KIND), HSBC, 외국법자문법률사무소 셔먼 앤 스털링 등과 함께 ‘방글라데시 인프라 투자 프로모션을 진행했다.

행사에는 한국의 건설사, 인프라 공기업 주요 관계자들과 방글라데시 재무부, 전력에너지광물부, 전력청(BPDB), 페트로방글라, PPP청(PPPA), 투자개발청(BIDA), 국제금융공사(IFC), 아시아개발은행(ADB) 담당 주요 인사 등 150명이 참석했다.

수은은 이 자리에서 대외경제협력기금(EDCF)과 수출금융, 지분투자 등 방글라데시 인프라사업에 지원이 가능한 수은만의 다양한 금융지원 모델을 설명했다.

KIND는 한국기업이 방글라데시 인프라사업 개발에 진출할 시 KIND의 타당성조사(F/S) 지원과 지분투자 등을 통한 사업개발 전략을 소개했다. HSBC와 셔먼 앤 스털링은 방글라데시 인프라 시장 동향과 주요 법률이슈에 대해 설명했다. 방글라데시에서는 전력청과 PPP청, 인프라개발공사 등이 발전, 도로, 항만 등 주요 인프라 후보 사업과 민관합작 투자사업(PPP) 추진 절차를 안내했다.

이 밖에도 방글라데시측은 한국기업들과 발전·도로·항만·철도 등의 사업 협력을 위한 기관별 ‘직접대면 네트워킹 미팅’도 가졌다.

수은 관계자는 "방글라데시는 최근 3년간 연 7%대 경제성장률과 재정건전성, 양호한 PPP 법·제도 환경 등으로 인프라시장 잠재력이 풍부한 국가"라면서 "수은이 지난해 방글라데시를 핵심전략국으로 지정하고 다수의 우리 기업들도 타깃(target)국가로 선정하는 등 근 방글라데시 인프라시장이 주목받고 있다"고 전했다.
 

이남의 namy85@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금융팀 이남의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1948.30하락 2.7118:03 08/23
  • 코스닥 : 608.98하락 3.2718:03 08/23
  • 원달러 : 1210.60상승 3.218:03 08/23
  • 두바이유 : 59.92하락 0.3818:03 08/23
  • 금 : 60.29상승 0.218:03 08/23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