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니지 리마스터, 신규클래스 '검사' 업데이트

 
 
기사공유
/사진=엔씨소프트
엔씨소프트가 MMORPG ‘리니지 리마스터’에 신규클래스 ‘검사’를 업데이트했다고 17일 밝혔다.

검사는 리마스터 론칭 이후 처음 선보이는 신규클래스다. ▲NPC에 돌진해 스턴과 강한 대미지를 입히는 ‘판테라’ ▲근접 대상에게 귀환 불가 효과를 입히는 ‘팬텀’ ▲반격스킬의 회피를 무시하고 피해를 가하는 ‘패러독스’ 등 다양한 스킬 갖춰 전략적 활용도가 높다.

엔씨는 업데이트를 기념해 이용자에게 시그니처 쿠폰을 지급한다. 시그니처 쿠폰은 ‘엘릭서 100% 제작권’, ‘룸티스·스냅퍼 100% 강화권’, ‘증발 아이템 2종 복구권’ 또는 ‘드래곤의 고급 다이아몬드’(50개) 중 선택 등 총 3종이다.

‘검사’를 플레이하면 ‘경험치 합산이벤트’에 참여할 수 있다. 검사 탄생 스토리가 담긴 ‘에피소드이벤트’도 10주간 진행된다.

신규서버 ‘나이트 발드’도 오픈한다. 80레벨을 달성하면 ‘영웅의 선물 상자’(영웅의 주머니, 영웅의 오만의 탑 부적 제작권) 등을 받을 수 있다. 기란 감옥, 풍룡의 둥지 등 신규서버 일부 사냥터에서 아이템 획득 확률이 200% 상향된다.

한편 엔씨는 다음달 7일까지 3주간 PC방 전용이벤트를 진행한다. PC방에서 리니지 리마스터를 플레이하면 전용 사냥터 ‘버림 받은 자들의 땅’을 즐길 수 있고 해당 지역에서 ‘날이 빠진 무기’ 획득 확률이 200% 증가한다.
 

채성오 cso86@mt.co.kr  |  facebook

머니S 채성오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1951.01하락 13.6418:03 08/22
  • 코스닥 : 612.25하락 3.7118:03 08/22
  • 원달러 : 1207.40상승 4.918:03 08/22
  • 두바이유 : 60.30상승 0.2718:03 08/22
  • 금 : 60.09상승 0.8518:03 08/22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