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선아, 관람 비매너 논란에… 라이온킹 측 "잘못 인지"

 
 
기사공유
뮤지컬 배우 정선아. /사진=정선아 인스타그램

뮤지컬 배우 정선아가 영화 '라이온 킹' 상영장면을 촬영해 비매너 논란에 휩싸인 가운데 '라이온 킹' 측이 이와 관련 입장을 전했다. 

17일 '라이온 킹' 측은 "뮤지컬 배우 정선아씨가 잘못을 인지했기에 (인스타그램) 게시글을 삭제한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다. 

정선아. /사진=정선아 인스타그램

앞서 정선아는 이날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중국에서 두번째 영화 관람. 어쩌다 보니 모두 다 디즈니~ 디즈니는 사랑입니다"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해 물의를 빚었다. 공개된 사진에는 '라이온 킹'을 관람 중 촬영한 것으로 추정되는 사진이 포함돼 있었기 때문.

이를 본 누리꾼들은 "에티켓 모르냐", "설마 영화 상영 중 촬영?" 등과 같은 반응을 보였다. 
 
한편 영화 '라이온 킹'은 국내에서는 이날 개봉했지만 중국에서는 지난 12일 먼저 개봉했다. 이에 개인 스케줄차 중국 상하이에 머물고 있는 정선아가 국내 개봉 전 먼저 '라이온 킹'을 관람한 것으로 추정된다. 

관계자는 "정선아가 논란이 확산되기 전 게시글을 삭제했지만 이미 해당 게시글은 커뮤니티, SNS 등을 통해 퍼져나갔다"고 전했다. 
 

강소현 kang4201@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강소현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1948.30하락 2.7115:30 08/23
  • 코스닥 : 608.98하락 3.2715:30 08/23
  • 원달러 : 1210.60상승 3.215:30 08/23
  • 두바이유 : 59.92하락 0.3815:30 08/23
  • 금 : 60.29상승 0.215:30 08/23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