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지환 마약검사 받게 된 이유

 
 
기사공유
강지환 마약검사. /사진=임한별 기자

성폭행 및 성추행 혐의로 구속된 배우 강지환(본명 조태규·42)이 마약 검사를 받게 됐다. 

경기 광주경찰서는 17일 "강지환의 마약 검사를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의뢰했다"며 "현재 정밀검사 결과를 기다리고 있는 중"이라고 밝혔다.

경찰은 강지환이 사건 당시 이상 행동을 보인 점을 근거로 마약 검사를 실시한 것으로 알려졌다. 

SBS의 보도에 따르면 강지환은 경찰 출동 당시 집에 있는 노래방 기계로 노래를 부르고 있었으며 경찰을 직접 피해자가 있는 곳으로 안내했다. 피해 여성들도 당시 강지환의 행동에 이해하기 어려운 부분이 많았다고 경찰에 진술했다.

강지환은 지난 9일 밤 10시50분께 경기 광주시 오포읍 소재 자신의 집에서 여성 스태프 2명이 자고 있는 방에 들어가 한명을 성폭행하고 한명을 성추행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은 피해 여성 2명의 진술이 일관되고 구체적이어서 신빙성이 있다고 보고 강지환에 대한 구속영장을 신청했고 강씨는 지난 12일 구속됐다.

경찰은 18일 강지환을 수원지검 성남지청에 기소의견으로 송치할 예정이다. 
 

김경은 silver@mt.co.kr

머니S 산업팀 김경은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1960.25상승 20.3518:03 08/20
  • 코스닥 : 607.01상승 12.3618:03 08/20
  • 원달러 : 1208.30하락 2.718:03 08/20
  • 두바이유 : 59.74상승 1.118:03 08/20
  • 금 : 58.40상승 0.218:03 08/20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