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상우 "하지원에게 철벽 친 이유는…"

 
 
기사공유
이상후 하지원./사진=라디오스타 방송캡처

배우 이상우가 하지원을 머쓱하게 한 데 대해 미안함을 전했다. 지난 17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라디오스타'는 '주말도둑' 특집으로 꾸며져 MBC 새 토요드라마 ‘황금정원’의 배우 한지혜, 이상우, 오지은, 이태성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한지혜는 이상우에 대해 “생각보다 수다쟁이다. 되게 웃기다”고 말했다. 한지혜는 “나는 오빠라고 부르는데 한번도 나를 부르는 걸 못 봤다. 호칭정리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이상우는 “내가 한지혜씨와 5세 나이차가 난다”면서 한지혜뿐만 아니라 ‘황금정원’ 출연 배우들에게 나이가 어려도 “~씨”라고 호칭을 붙인다고 밝혔다. 이에 이태성은 "편하게 불러달라"라고 말했다. 이상우는 “파트너로서 존중하려는 건데 딱딱하게 느끼시는 분들이 계시더라”라고 해명했다.

이어 이상우는 자신의 낯을 가리는 성격 때문에 미안했던 일화를 공개했다. 그는 “예전에 하지원씨랑 같은 피트니스를 다녔다. 하지원씨가 먼저 다가와 ‘안녕하세요. 여기에서 운동하세요?'라고 물었다”며 “그런데 그냥 ‘예’라고만 답했다. 그랬더니 ‘열심히 하세요’라며 가더라. 죄송스러운 마음이 있다”라고 밝혔다. 
 

김유림 cocory0989@mt.co.kr

머니S 생활경제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70.25상승 32.918:01 12/13
  • 코스닥 : 643.45상승 6.5118:01 12/13
  • 원달러 : 1171.70하락 15.118:01 12/13
  • 두바이유 : 65.22상승 1.0218:01 12/13
  • 금 : 64.92상승 0.9118:01 12/13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