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성원 의원 교통사고, 운전비서 '음주' 적발… 탑승 전 몰랐나?

 
 
기사공유
김성원 의원 비서 음주운전./사진=뉴시스

김성원 자유한국당 국회의원이 오늘(18일) 새벽 음주상태의 비서가 몰던 차량을 타고 이동 중 교통사고를 당해 병원으로 이송됐다.

이날 오전 5시25분쯤 경기 동두천시 지행동의 사거리에서 A씨(40)가 몰던 SM5 승용차가 앞서 신호대기 중이던 카니발 차량을 들이받았다.

피해차량은 김 의원의 비서 정모씨(40)가 몰았고, 김 의원이 탑승해 있었다. 경찰에 따르면 음주측정결과 A씨는 음주상태가 아니었지만, 정씨는 0.082%의 면허취소 수치가 나왔다. 경찰은 김 의원에 대해 음주운전 방조 혐의 적용 여부를 검토 중이다.

가벼운 부상을 입은 김 의원은 의정부성모병원으로 이송돼 치료를 받은 뒤 귀가한 것으로 전해졌다.

한편 경찰은 정확한 사고경위를 조사중이다.
 

김유림 cocory0989@mt.co.kr

머니S 생활경제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1946.47상승 6.5711:31 08/20
  • 코스닥 : 598.78상승 4.1311:31 08/20
  • 원달러 : 1210.80하락 0.211:31 08/20
  • 두바이유 : 59.74상승 1.111:31 08/20
  • 금 : 58.40상승 0.211:31 08/20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