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이카 “분쟁취약국, 평화·정의 등 SDG16 실현 중요”

 
 
기사공유
코이카, 뉴욕서 유엔 고위급 정책포럼 콘퍼런스 개최
이미경 이사장 “국가재건, 정책·제도 수립돼야”

HLPF 분쟁취약국 SDG16 콘퍼런스 회의전경. /사진=코이카
분쟁취약국의 국가재건을 위해선 적절한 정책과 제도 수립이 필요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미경 코이카 이사장은 유엔 정책포럼에서 이같이 밝혔다.

코이카(KOICA·한국국제협력단)는 17일(현지시간) 뉴욕에서 열린 유엔고위급정책포럼(HLPF)을 계기로 개최된 콘퍼런스에서 분쟁취약국의 'SDG16'(평화·정의·효과적인 제도) 이행현황 점검과 발전방향을 논의하고 이에 따른 협력방안을 제시했다.

코이카, 외교부, g7+(분쟁취약국 협의체), 아프가니스탄 정부가 공동 주최한 이번 콘퍼런스는 ‘분쟁취약국의 SDG16 이행 의지와 실제’를 주제로 미국 뉴욕 유엔본부에서 개최됐다. 이날 콘퍼런스에는 이미경 코이카 이사장, g7+ 4개국(시에라리온·동티모르·중앙아프리카공화국·아프가니스탄) 고위급 인사가 주요 패널로 참석했다. 또 분쟁취약국 정부, 시민사회, 공여기관 등 관계자 50여명도 함께 자리해 SDG16에 대한 정책토의와 논의를 진행했다.

콘퍼런스는 사라 클리프 뉴욕대학교 국제협력센터장을 좌장으로 한 패널토론과 질의응답으로 구성됐다. 대한민국을 대표해 토론에 나선 이미경 코이카 이사장은 “분쟁취약국의 국가 재건을 위해서는 이에 맞는 적절한 정책과 제도 수립, 아울러 이러한 정책의 실천과 실현이 최우선 과제이며 평화구축은 이러한 기본 바탕이 확립되었을 때 가능하다”며 SDG16 달성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아울러 내전의 비극을 딛고 투명성‧성평등‧환경 등 글로벌 이슈에서 모범을 보여 국제사회의 지원을 받으며 우리나라와 부패인식지수에서 별 차이가 없는 르완다 사례를 제시하며 “분쟁취약국의 SDG16 달성을 위해서는 분쟁의 불씨가 되는 부정부패, 성불평등, 환경파괴 등을 극복할 수 있도록 총체적 접근에서 지원이 이뤄져야 한다”고 밝혔다.

HLPF 분쟁취약국 SDG16 콘퍼런스서 발언하는 이미경 코이카 이사장. /사진=코이카
코이카는 이번 콘퍼런스를 통해 분쟁취약국 지원사업이 성공하기 위해서는 파트너 국가의 주인의식이 바탕이 돼 한다고 강조했다. 또 자국의 개발의제를 주도적으로 정의하고 해결방안을 강구하려고 노력하는 g7+의 노력을 높이 평가하고, 향후 g7+의 자발적인 노력을 삼각협력, 남남협력 등 다양한 방식의 파트너십을 통해 지원할 계획임을 밝혔다.

이에 대한 이행방안으로 코이카는 g7+국가의 SDGs 목표 이행 역량 강화 프로그램 ▲사람 중심의 정의 구현을 위한 시스템 구축 및 활용 ▲주인인식에 기반 한 발전 및 상호학습을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코이카는 지난해 기준 개발협력 예산의 30%를 분쟁취약국에 지원했다. 대표적으로 DR콩고에서 여성과 청소년의 거버넌스 활동과 참여강화를 지원하는 사업을 진행 중이다.

이번 패널토론에 참석한 g7+ 4개국 고위급 인사들은 평화를 최우선 과제로 두고 자국의 안정과 갈등 조정에 힘쓰고 있지만 ▲정치 정당성 강화 ▲안보 및 치안 강화 ▲정의에 대한 접근성 제고 ▲경제적 기반 마련 ▲세수관리 역량 강화 및 투명하고 책무성 있는 정부서비스 조달 등의 부문에 지원을 필요로 한다고 의견을 모았다. 더불어 분쟁취약국에서 빈곤을 딛고 놀라운 발전을 이뤄낸 한국의 경험을 공유 받을 수 있는 기회가 확산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코이카는 지난 15일 유엔대표부에서 국제기구, 공여국, g7+ 고위급 인사들과 분쟁취약국의 평화와 개발을 위한 남남협력과 삼각협력 방안을 논의하는 자리를 갖기도 했다. 이 자리에서 코이카는 분쟁취약국 SDGs 달성을 위한 코이카의 구상과 사업 지원 방향을 소개하고 관련 파트너십과 2021년도 협력사업 발굴 방안을 모색했다.

더불어 이미경 코이카 이사장은 이번 HLPF 기간 동안 아이린 칸 국제개발법기구(IDLO) 사무총장, 페트릭 게스파드 오픈소사이어티재단 회장, 마빅 여성평화구축자글로벌네트워크(GNWP) 대표, 네븐 미미카 유럽연합(EU) 대표부 국제개발협력 집행위원, 레미 리욱스 프랑스원조개발청(AFD) 이사장, 리세 킹고 글로벌컴팩트(UNGC) 사무총장 등을 단독 면담한 자리에서 SDG16을 비롯한 SDGs 달성을 위한 코이카의 사업 방향을 소개하고 협력방안을 논의했다.
 

박정웅 parkjo@mt.co.kr

여행, 레저스포츠를 소개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77.94하락 4.8915:32 10/17
  • 코스닥 : 649.29하락 2.6715:32 10/17
  • 원달러 : 1187.00하락 0.815:32 10/17
  • 두바이유 : 59.42상승 0.6815:32 10/17
  • 금 : 58.80하락 0.6215:32 10/17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