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또분양 잡아라… 청약통장 가입자수 '국민 절반' 육박

 
 
기사공유
국내 청약통장 가입자 수가 2500만명에 육박해 국민 2명 중 1명꼴로 청약통장을 가진 것으로 나타났다.

19일 금융결제원에 따르면 지난달 전국 청약통장 가입자 수는 2497만9730명으로 집계돼 한달 전인 5월 대비 3만5548명이 증가했다.

1순위자격을 갖춘 가입자는 1368만9940명으로 전체의 54.9%를 차지했다. 2순위자격은 45.1%인 1125만4242명이었다.

신규가입이 가능한 주택청약 종합저축 가입자는 2317만8059명으로 가장 많고 청약저축 50만3500명, 청약예금 109만4971명, 청약부금 20만3200명이었다.

지역별로는 인천·경기 지역 가입자가 799만4319명으로 가장 많다. 이어 서울 654만1958명, 5대광역시 497만4883명, 기타 지방 546만8569명이었다.

전문가들은 새 아파트 인기가 높아지면서 앞으로 청약통장 가입자 수가 더 증가할 것으로 내다봤다.

장재현 리얼투데이 리서치본부장은 "정부가 민간택지 분양가상한제를 시행하기로 검토하면서 새 아파트 분양가가 더 내려갈 전망이라 내집 마련을 준비 중인 실수요자의 청약통장 가입이 증가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사진=이미지투데이

 

김노향 merry@mt.co.kr  |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산업2팀 김노향 기자입니다. 부동산·건설과 관련한 많은 제보를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1927.17하락 11.218:03 08/16
  • 코스닥 : 591.57하락 5.5818:03 08/16
  • 원달러 : 1210.80하락 1.918:03 08/16
  • 두바이유 : 58.64상승 0.4118:03 08/16
  • 금 : 58.20하락 0.1318:03 08/16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