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농협은행, '돌봄택시' 지급대행사업자 선정

 
 
기사공유
/사진=NH농협은행
NH농협은행이 보건복지부가 주관하는 장기요양 이동지원 서비스 '모두타는 돌봄택시' 시범사업 지급대행사업자로 선정돼 운영기관인 국민건강보험공단과 계약을 체결했다고 19일 밝혔다.

모두타는 돌봄택시는 서울시에 거주하는 장기요양 1~4등급 재가급여 수급 어르신을 대상으로 휠체어 탑승이 가능한 특장차를 월 5만원 한도까지, 시범사업 기간에는 본인 부담금 없이 제공하는 사회복지서비스다. 올해 연말까지는 서울시에서 서비스를 진행한 뒤 향후 전국으로 서비스를 확대할 예정이다.

돌봄택시를 이용하려면 서울시내 국민건강보험공단 노인장기요양운영센터에서 전용카드를 발급받아야 한다. 가족의 대리 방문 신청도 가능하다. 자세한 내용은 노인장기요양보험 누리집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남의 namy85@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금융팀 이남의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05.62상승 7.6218:01 12/11
  • 코스닥 : 629.13상승 2.0218:01 12/11
  • 원달러 : 1194.70상승 3.418:01 12/11
  • 두바이유 : 64.34상승 0.0918:01 12/11
  • 금 : 63.84상승 0.118:01 12/11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