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훈 불법주차 논란, 매니저 사과… 소속사 "차량 교체"

 
 
기사공유
성훈 불법주차. /사진=장동규 기자

배우 성훈이 불법주차로 논란을 일으킨 가운데, 성훈의 매니저가 사과의 글을 올렸다. 소속사에서는 "차량을 교체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성훈의 소속사 관계자는 오늘(19일) "불법주차 관련 논란글의 배우는 성훈이 맞다고 인정하며 논란이 생기지 않도록 차량을 교체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앞서 지난 18일에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한 연예인의 벤 차량으로 인해 피해를 보고 있다는 글이 게재됐다. 글쓴이는 “자주식 주차장이 있음에도 불구하고 지집앞에 바로 타고내리기 쉽게 불법주차를 오지게 해놓습니다”라며 그 차는 주차할 수 없는 구간에 주차한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저 차 때문에 클락션 소리, 옆에 있는 거주자 주차하다가 사고 날 뻔하고 난리가 아니에요”라며 상황을 전했다.

이어 “전화나 메시지를 남기려고 봤는데 연예인차라 번호 하나 없고 소속사로 전화해봤는데 받지도 않네요”라고 주장했다.

이후 추가 글에 “잠깐 정차 중에 찍은 것도 아니에요. 오죽하면 민원센터에도 연락했어요”라며 “주민으로서 스트레스 엄청나게 받아요”라고 그간의 고충을 털어놓았다.

성훈의 매니저는 해당 글에 댓글을 달고 "차량을 운전하고 있는 매니저다. 우선 저희 차량 때문에 불편을 겪으신 분들께 죄송하다는 말씀 드린다"고 사과했다.

그는 "차량크기로 인해 부득이 지하주차장에 못 들어가는 점, 골목이 좁은데 픽업 위해 잠시 주차하는 상황에서 근처에 주거하시는 분, 그리고 골목을 통행하시는 여러분들께 불편함을 드린 것 같다"면서 "앞으로 최대한 이런 일이 없도록 조치토록 하겠다. 다시 한 번 이번일로 인해 불편함을 겪으신 분들께 죄송하다는 말씀 드린다"고 거듭 사과의 말을 전했다.

성훈은 2011년 SBS 드라마 '신기생뎐'으로 데뷔, 지난해 MBC '나 혼자 산다'에 출연하며 대중의 사랑을 받았다. 현재 MBN 드라마 '레벨업'에 출연 중이다.
 

김유림 cocory0989@mt.co.kr

머니S 생활경제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70.25상승 32.918:01 12/13
  • 코스닥 : 643.45상승 6.5118:01 12/13
  • 원달러 : 1171.70하락 15.118:01 12/13
  • 두바이유 : 64.20상승 0.4818:01 12/13
  • 금 : 64.01상승 0.2318:01 12/13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