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욕증시, 연준 금리인하 기대 감소… 다우 0.25% 하락

 
 
기사공유
/사진=머니S
뉴욕증시가 19일(현지시간) 하락했다. 미국연방준비제도(연준)가 이달 말 기준금리를 0.25%포인트만 인하할 것이라는 보도가 나오면서 장 초반 상승분을 줄였다.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다우지수는 0.25% 하락한 2만7154.20을 기록했다. 스탠나드앤푸어스(S&P)500지수는 0.62% 내린 2976.61을 나타냈다. 나스닥종합지수는 0.74% 밀린 8146.49를 기록했다.

주간 기준으로는 다우지수가 0.64%, S&P500지수가 1.23%, 나스닥지수가 1.19% 하락했다. 이날 S&P500지수 11개 업종 중 8개 업종이 하락했다. 부동산주가 1.69% 하락해 가장 부진했다. 반면에 에너지주는 0.49% 상승했다.

월스트리트저널(WSJ)은 연준이 이번 달에는 0.5%포인트의 금리인하를 준비하지 않고 있다고 보도해 투자심리를 위축시켰다. 다만 향후에는 글로벌 경제 성장 둔화와 무역 불확실성 등을 감안해 추가적인 금리 인하를 단행할 가능성은 있다고 전했다.

전날 존 윌리엄스 뉴욕 연방준비은행 총재의 금리인하 전망 발언에 힘입어 주가는 상승했다. 하지만 같은 날 오후 뉴욕 연은은 이 같은 그의 발언이 이번 달 연준의 통화정책에 대한 암시는 아니라고 밝혔다.

CME그룹의 페드워치에 따르면 이달 말 0.5%포인트 하락 가능성은 윌리엄스 총재의 연설 직후 22.5%로 떨어졌다. 전날에는 목요일 71%다. 개별종목에선 보잉이 4.9% 올랐고 캔자스 시티 서던도 4.6% 상승했다. 하지만 아메리칸 익스프레스는 2.8% 하락했다.

달러인덱스는 0.37% 상승한 97.15를 기록했다. 10년물 국채수익률은 3.3bp(1bp=0.01%p) 오른 2.056%를 기록했다.
 

이남의 namy85@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금융팀 이남의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05.62상승 7.6218:01 12/11
  • 코스닥 : 629.13상승 2.0218:01 12/11
  • 원달러 : 1194.70상승 3.418:01 12/11
  • 두바이유 : 64.34상승 0.0918:01 12/11
  • 금 : 63.84상승 0.118:01 12/11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