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듀X101' 이진혁·김민규 탈락 "같이 데뷔하기로 했는데 죄송"

 
 
기사공유
/사진 = 엠넷 방송 화면 캡처
'프로듀스X101' 김민규와 이진혁이 탈락의 고배를 마셨다.

지난 19일 오후 방송된 케이블채널 엠넷 '프로듀스X101' 12회(마지막회)에는 대망의 데뷔 멤버를 가리는 11명 결정전이 생방송으로 그려졌다.

이들 중 11등 후보로 이은상과 김민규가 호명됐고 이들 중 이은상이 11등을 차지했다. 이에 김민규는 12등으로 아쉽게도 탈락했다. 앞서 2등까지 올랐던 이진혁도 탈락했다. 

김민규는 "일단 부족한 나를 사랑해주신 국민 프로듀서님들 감사하다. 나에게는 '프로듀스X101'이 마지막이라고 생각하고 달려왔는데 이렇게 끝이 났다"라고 말했다. 이어 절친한 송형준에게 "형준아, 같이 데뷔하기로 했는데 같이 못있어줄 것 같아서 미안해"라고 전했다.

또 "가족 이야기를 그동안 잘 못했던 것 같다. 엄마아빠, 데뷔 못해서 미안하고 약속 못 지킬 것 같아서. 그런데 이게 끝 아니지 않나. 이게 시작이라고 생각한다"라고 인사했다.

이진혁은 “부모님께 효도할 수 있었는데 죄송하다”라며 2위로 데뷔한 같은 소속사 김우석에게 “같이 가줘야 하는데 미안하다”고 전했다. 김우석 역시 이진혁에게 “내 인생에 와줘서 고맙고 사랑한다”고 말했다.
 

이남의 namy85@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금융팀 이남의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1948.77하락 2.2411:17 08/23
  • 코스닥 : 610.12하락 2.1311:17 08/23
  • 원달러 : 1214.50상승 7.111:17 08/23
  • 두바이유 : 59.92하락 0.3811:17 08/23
  • 금 : 60.29상승 0.211:17 08/23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