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시민 "일본, 자유무역 신뢰 훼손… 불매운동은 당연"

 
 
기사공유
유시민 노무현재단 이사장/사진=뉴시스
유시민 노무현재단 이사장은 20일 일본의 보복성 수출규제 조치에 대응한 한국 소비자들의 자발적 일본 제품 불매운동에 대해 “자연스럽고 합헌적인 일”이라고 말했다.

유 이사장은 이날 팟캐스트 방송 ‘유시민의 알릴레오’를 통해 최근 확산 중인 일본 제품 불매운동에 대한 일각의 우려에 “정부 캠페인도 아니고 시민단체가 주도한 것도 아닌 시민 개개인의 선택에 따른 것”이라며 이같이 강조했다.

이어 “(외교 문제로) 정부 차원의 대응이 제약된 사실을 시민들도 알고 있다”면서 “소비자로서 조용한 방법으로 의사표시를 하는 것이 지금의 불매운동 양상”이라고 설명했다.

또 “(아베 내각이) 무역 규제 이유로 삼아서는 안 될 (일제 강제징용 피해자에 대한 우리 대법원 판결) 불만을 이유로 한국 경제의 약점을 파고들어 원포인트로 때린 것”이라며 “우리로서는 피해가 얼마이든 간에 분개할 수밖에 없는 상황”이라고 지적했다.

아울러 이번 일본 정부의 수출규제 조치에 대해서도 “근본적으로 자유무역주의뿐 아니라 국제 분업체계의 기본적 신뢰를 훼손한 것”이라며 “경제학을 공부한 사람들에게도 일본의 행위는 놀라운 일”이라고 비판했다.

그러면서 유 이사장은 “여유를 갖고 정부는 정부대로, 시민은 시민대로 자기가 할 수 있는 일을 해나갔으면 한다”고 말했다.

한편 유 이사장은 오는 26일 방송을 끝으로 알릴레오 시즌 1을 마치고 잠시 휴식기를 가진 뒤 가을에 시즌 2를 시작할 계획이다.

유 시장은 시즌 1 마지막 방송은 “‘김어준의 다스뵈이다’와의 합동방송으로 진행할 계획”이라면서 “아직 확정은 아니고 김어준 총수와 만나서 세부적인 논의를 진행 중인 단계”라고 전했다.
 

이남의 namy85@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금융팀 이남의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81.85상승 21.1118:01 12/06
  • 코스닥 : 628.10상승 10.518:01 12/06
  • 원달러 : 1189.60하락 0.618:01 12/06
  • 두바이유 : 64.39상승 118:01 12/06
  • 금 : 63.02상승 0.2918:01 12/06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