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진영-이민지, LPGA 다우 인비테이셔널 준우승

 
 
기사공유
고진영. /사진=뉴시스
고진영-이민지 조가 미국 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다우그레이트레이트스 베이 인비테이셔널에서 준우승을 차지했다.

고민정-이민지 조는 21일(한국시간) 미국 미시건주 미들랜드의 미들랜드 컨트리클럽(파 70)에서 열린 대회 최종라운드에서 버디 12개를 몰아치는 집중력을 발휘하며 12언더파 58타를 기록했다.

두명이 한조를 이뤄 경기를 펼친 이번 대회는 1·3라운드 포섬, 2·4라운드는 베스트볼 방식으로 진행됐다. 포섬은 두명이 하나의 공으로 경기를 펼치는 방식이며 베스트볼은 두명이 각자의 공으로 경기를 펼치는 방식이다.

이민지. /사진=뉴시스

이들은 마지막날 12타를 줄이며 21언더파 259타로 선전했지만 27언더파 253타를 기록한 재스민 티다파 수완나뿌라-시드니 클랜튼 조를 넘어서지는 못했다.

수완나뿌라는 개인통산 두번째, 클랜튼은 생애 첫 우승을 차지했다.

최나연-신지은 조는 마지막날 9타를 줄여 20언더파 260타로 공동 3위에 이름을 올렸다. 또 전인지-리디아 고 조와 지은희-김효주 조는 18언더파 262타를 기록해 공동 6위에 올랐다.
 

박흥순 soonn@mt.co.kr

<머니S> 산업1팀 IT담당 박흥순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92.26상승 10.4111:44 12/09
  • 코스닥 : 628.22상승 0.1211:44 12/09
  • 원달러 : 1188.90하락 0.711:44 12/09
  • 두바이유 : 64.39상승 111:44 12/09
  • 금 : 63.02상승 0.2911:44 12/09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