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동석, 이터널스 출연확정… "길가메시, 어떤 역할?"

 
 
기사공유
마동석 이터널스./사진=빅펀치이엔티 제공

배우 마동석이 마블 스튜디오의 새 영화 ‘이터널스’(The Eternals)의 출연을 확정했다. 마블 스튜디오는 20일(현지 시각) 미국 샌디에이고에서 열린 SDCC(San Diego Comic-Con)에서 신작 8편을 공개했다. 신작 중에는 마동석의 합류 여부가 관심사로 떠오른 '이터널스'(The Eternals)도 포함돼 있었다.

마블 스튜디오는 21일 공식 트위터에 글을 올려 '이터널스'에는 안젤리나 졸리, 리차드 매든, 쿠마일 난지아니, 브라이언 타이리 헨리, 셀마 헤이엑, 리아 맥휴와 함께 돈 리(Don Lee)가 출연한다고 알렸다. 돈 리는 마동석의 영어 이름이다.

마동석은 고등학교 시절 미국에 이민을 가 체육학을 전공했고, 이종격투기 트레이너로 일하다가 한국으로 돌아와 배우의 꿈을 이뤘다. 미국 국적인 그는 영어 연기에도 무리가 없는 배우 중 하나다.

'이터널스'는 1976년 출간된 잭 커비의 코믹북을 원작을 기반으로 한 작품으로 원작은 셀레스티얼이 만든, 초능력과 불사의 몸을 가진 초인 이터널 종족이 빌런 데비안츠에 맞서 싸우는 이야기다.

마동석은 ‘이터널스’의 주연진 10명 중 한 명인 ‘길가메시’로 활약한다. 마동석은 이 영화에서 맡은 길가메시는 원작 상 헤라클레스·삼손 등으로 역사 속에서 활동한 캐릭터로, 인류는 그를 헤라클레스와 같은 영웅의 이름을 붙이고 찬양했다. '잊힌 존재'(포가튼 원, forgotten one), '로스트 이터널' 등으로도 불리는 길가메시는 토르와 쌍벽을 이룰 만큼의 초인적 힘을 가진 히어로다. 

중국 출신의 클로이 자오 감독이 '이터널스'를 연출한다. 그는 그동안 '로데오 카우보이', '송즈 마이 브라더스 도트 미', '도터스'의 각본을 쓰고 연출을 맡았다.

한편 '이터널스'는 2020년 11월 6일 개봉 예정이다.
 

김유림 cocory0989@mt.co.kr

머니S 생활경제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1951.01하락 13.6418:03 08/22
  • 코스닥 : 612.25하락 3.7118:03 08/22
  • 원달러 : 1207.40상승 4.918:03 08/22
  • 두바이유 : 60.30상승 0.2718:03 08/22
  • 금 : 60.09상승 0.8518:03 08/22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