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륭물산, 종속회사 ‘고차단성 필름’ 日 시장 대체 기대감에 급등

 
 
기사공유
삼륭물산은 종속회사 SR테크노팩이 개발한 ‘고차단성 필름’(EVOH)으로 일본이 장악하고 있는 시장을 대체할 수 있다는 기대감 속에 급등세를 나타내고 있다.

22일 오전 10시15분 현재 삼륭물산은 전 거래일 대비 1050원(18.01%) 오른 6880원에 거래되고 있다.

삼륭물산은 지난 2011년 이생테크노팩(SR테크노팩)을 인수했다. 이 회사는 플라스틱 용기와 수액필름을 생산하며 이전 제품보다 산소차단성이 3배 이상 뛰어난 것으로 알려졌다.

SR테크노팩이 개발한 필름은 산소차단률이 높지만 뜨거운 물에 녹는 폴리비닐알콜(PVOH) 소재의 단점을 보완했으며 가격은 기존 일본제품보다 25% 가량 저렴하다.
 

홍승우 hongkey86@mt.co.kr

머니S 증권팀 홍승우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98.00상승 9.3518:01 12/10
  • 코스닥 : 627.11하락 0.7518:01 12/10
  • 원달러 : 1191.30상승 1.418:01 12/10
  • 두바이유 : 64.25하락 0.1418:01 12/10
  • 금 : 63.74상승 0.7218:01 12/10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