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교야, 아침드라마 '모두 다 쿵따리' 캐스팅… 홍보팀 직원 연기

 
 
기사공유
윤교야가 MBC 아침드라마 '모두 다 쿵따리'에 캐스팅됐다.
©비비엔터테인먼트

'모두다 쿵따리'는 뉴욕라이프를 즐기던 뉴요커에서 뜻하지 않은 사건에 휘말려 미국에서 추방당한 송보미(박시은 분)와 한때는 뉴욕 금융시장에서 신화를 쓴 입지전적 인물이었으나, 딸의 병을 고치기 위해 천연치료제 개발에 힘쓰고 있는 한수호(김호진 분)가 '쿵따리'에 정착하면서 벌어지는 일을 그린 농촌 드라마다.

윤교야는 극 중'미게임'의 홍보팀의 윤대리로 회사 내 분위기 메이커로 감초 역할을 톡톡히 할 전망이다.

윤교야는 영화'축가' , '그날의 기억' 을 시작으로 뮤지컬'보잉보잉' 등에서 얼굴을 알렸다.

한편, '모두 다 쿵따리'는 매주 월요일에서 금요일까지 오전7시50분에 방송된다.
 

강인귀 deux1004@mt.co.kr

출판, 의료, 라이프 등 '잡'지의 잡을 담당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1963.42상승 3.1711:33 08/21
  • 코스닥 : 614.27상승 7.2611:33 08/21
  • 원달러 : 1202.70하락 5.611:33 08/21
  • 두바이유 : 60.03상승 0.2911:33 08/21
  • 금 : 59.24상승 0.8411:33 08/21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