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애라 "한국에서 5년, 달라진 점은…"

 
 
기사공유
신애라 김태균. /사진=SBS 보이는라디오 방송화면 캡처

배우 신애라가 근황을 전했다. 

22일 방송된 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에서는 배우 신애라가 스페셜DJ로 출연했다.

DJ 김태균은 이날 스페셜DJ로 출연한 신애라에게 "너무 팬인 분과 함께해서 행복하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에 신애라는 "고맙다. 오늘 '보이는 라디오'라서 예쁘게 보이고 싶었다"고 화답했다. 

또 "요즘 미국에서 살고 있다. 내년에 영구 귀국한다"며 "내년에 딸들 보낼 학교도 찾고 그 근처에서 살아야 하지 않냐. 그런 것들을 알아보고 있다"고 근황을 전했다.

그러면서 신애라는 "제가 한국에 온지 5년됐다. 그 사이에는 너무 짧게만 한국에 와서 몰랐는데 그새 한국에 맛있는 가게가 많아졌다. 그 때만 해도 먹방 예능이 없었는데 지금은 어느 프로그램을 틀어도 맛있는 것을 많이 먹고 계신다. 맛집 찾아 다녀서 3kg이 불었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아울러 신애라가 "50살이 넘으니까 가운데가 찌더라"며 고충을 토로하자 김태균은 "그렇게 안 보인다"고 신애라의 동안 미모에 감탄했다. 그러자 신애라는 "고맙다. 나오길 잘했다"고 말했다.  
 

강소현 kang4201@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강소현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1951.01하락 13.6418:03 08/22
  • 코스닥 : 612.25하락 3.7118:03 08/22
  • 원달러 : 1207.40상승 4.918:03 08/22
  • 두바이유 : 60.30상승 0.2718:03 08/22
  • 금 : 60.09상승 0.8518:03 08/22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