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둑들' 출연 홍콩 배우 임달화 수술 완료, 근황 보니…

 
 
기사공유
임달화. /사진=모델 기기 웨이보 캡처

영화 ‘도둑들’로 국내에서도 친숙한 홍콩 배우 임달화가 행사 중 괴한에게 습격을 당한 가운데 회복 중인 근황을 공개했다.

지난 21일 임달화의 아내인 모델 기기는 웨이보를 통해 “여러분이 주신 관심과 걱정에 감사드린다”는 메시지와 함께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서 임달화는 휠체어에 앉아 오른쪽 팔에 깁스를 하고 있다.

그는 지난 20일 중국 중산에서 열린 영화 홍보 행사 중 무대에 난입한 정체불명의 괴한에게 피습됐다. 괴한은 칼을 휘두르며 임달화의 복부를 찔렀다. 피습 당한 피를 흘리는 상태에서 임달화는 병원으로 옮겨져 수술을 받았다.

범인은 53세의 남자로 정신분열 증세를 겪고 있는 걸로 알려졌다.

한편 임달화는 지난 1980년 홍콩에서 데뷔한 뒤 200편이 넘는 영화와 드라마에 출연하며 존재감을 발휘했다. 그동안 폭력조직의 보스, 킬러, 아버지, 경찰 등 다양한 캐릭터를 소화한 그는 홍콩을 대표하는 느와르 배우 중 한 사람으로 불리고 있다.

특히 지난 2012년 최동훈 감독의 영화 도둑들에서 첸 역을 맡아 열연을 펼친 임달화는 배우 김해숙과 인상 깊은 로맨스 연기를 펼쳐 국내 팬들에게도 많은 사랑을 받았다.
 

정소영 wjsry21emd@mt.co.kr

머니s 기자 정소영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70.25상승 32.918:01 12/13
  • 코스닥 : 643.45상승 6.5118:01 12/13
  • 원달러 : 1171.70하락 15.118:01 12/13
  • 두바이유 : 65.22상승 1.0218:01 12/13
  • 금 : 64.92상승 0.9118:01 12/13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