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장 첫날 5배 폭등한 중국판 나스닥

 
 
기사공유
커촹반. /사진=바이두 캡처

중국의 IT기업 전문 상장 시장 데뷔일에 5배 넘게 폭등한 기업이 등장했다.

22일 정식거래를 시작한 중국판 나스닥 ‘커촹반’이 데뷔일 최고 520% 폭등하는 기염을 통했다. 블룸버그에 따르면 중국은 미국의 나스닥을 본떠 상하이에 커촹반을 출범하고 22일 정식 거래를 시작했다.

커촹반은 시진핑 주석이 지난해 11월 중국국제수입박람회 기조연설에서 미국의 나스닥 같은 IT전문 주식시장을 개설하겠다고 약속하면서 밑그림이 그려졌다. 이어 약 7개월 만인 지난 13일 출범식을 가졌고 이날 첫 거래가 시작됐다.

커촹반은 사업성이 우수한 기업이 기존보다 쉽게 상장할 수 있도록 돕는 상장 특례제도가 도입됐다. 기존 중국 증시는 적자기업은 상장할 수 없었으나 커촹반에서는 이를 허용한다. 또 상장기업의 하루 등락폭도 일반 중국 상장사들이 10%로 제한되는 데 반해 커촹반은 20%로 확대됐다.

일반 주식시장에서 금지된 공매도도 커촹반에서는 가능하다.

22일 공식 거래를 시작한 커촹반은 상장 이후 5거래일 동안 가격제한폭 없이 운영된다.

이에 따라 최고 520%까지 폭등하는 기업도 생겨났다. 태양광모듈 생산업체 안지는 이날 오전 520%까지 폭등했다. 아울러 이날 상장한 25개 업체 가운데 6개 업체가 200% 이상 상승했고 모든 업체가 100% 급등했다.
 

박흥순 soonn@mt.co.kr

<머니S> 산업1팀 IT담당 박흥순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1951.01하락 13.6418:03 08/22
  • 코스닥 : 612.25하락 3.7118:03 08/22
  • 원달러 : 1207.40상승 4.918:03 08/22
  • 두바이유 : 60.30상승 0.2718:03 08/22
  • 금 : 60.09상승 0.8518:03 08/22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