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건강보험 일산병원, 약제급여 적정성평가 1등급 획득

 
 
기사공유
국민건강보험 일산병원이 건강보험심사평가원에서 발표한 ‘2018년 약제급여 적정성평가’에서 1등급을 획득했다고 밝혔다.

©국민건강보험 일산병원

약제급여 적정성평가는 국민 보건에 미치는 영향이 큰 항생제, 주사제 등 주요 약제의 요양기관별 처방경향을 평가함으로써 약물의 오남용을 줄이고 적정 사용을 도모하기 위해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이 실시하는 평가다.

국민건강보험 일산병원은 2018년 1월부터 12월까지 심사결정분을 대상으로 실시한 이번 평가에서 급성상기도감염 항생제 처방률, 주사제 처방률, 호흡기계 및 근골격계 질환 처방 건당 약품목수 등 전 항목에서 1등급을 획득했다.

국민건강보험 일산병원 김성우 병원장은 “일산병원은 국내 유일의 보험자 병원으로서 지속적인 약제사용 관리와 개선을 통해 국민 건강 증진에 기여하고, 환자 누구나 믿고 찾을 수 있는 병원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 고 말했다.
 

강인귀 deux1004@mt.co.kr

출판, 의료, 라이프 등 '잡'지의 잡을 담당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1927.17하락 11.223:59 08/16
  • 코스닥 : 591.57하락 5.5823:59 08/16
  • 원달러 : 1210.80하락 1.923:59 08/16
  • 두바이유 : 58.64상승 0.4123:59 08/16
  • 금 : 58.20하락 0.1323:59 08/16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