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마일게이트, ‘회계처리 기준 위반’ 최대 100억원 수준 가산세

 
 
기사공유

스마일게이트가 회계처리 기준 위반으로 최대 100억원 수준의 가산세를 내야할 것으로 보인다.

금융위원회 산하 증권선물위원회는 지난 17일 열린 정례회의에서 스마일게이트엔터테인먼트 감사보고서에 대한 위탁감리 결과 보고 및 조치안을 의결했다고 23일 밝혔다.

금융위에 따르면 비상장사 스마일게이트 감리를 위탁받은 한국공인회계사회는 지난해 스마일게이트를 대상으로 진행한 일반감리에서 2014~2017년 매출을 인식하지 않았다. 이에 감리결과 조치 양정기준 과실 2단계(증권 발행제한 2월, 감사인지정 1년) 의견으로 증선위에 감리결과 조치안을 올렸다.

이에 대해 스마일게이트는 주요 매출원인 중국 텐센트 등으로부터 자료를 받아야 하는데 자료를 받지 못해 수익을 잡지 않았다고 해명했다.

증선위에서도 중국으로부터 자료를 받아 회계 처리하는 것이 맞는지 매출액을 충분히 예측할 수 있다는 점을 감안해 미리 인식하는 것이 맞는지에 대한 위원들의 의견이 엇갈렸다. 결국 당초 조치안보다 위반중요도가 2단계 낮은 과실 4단계(주의)로 조치안을 의결했다.

감리결과 조치 양정기준의 과실에 해당하는 경우 금융위를 거치지 않고 증선위 단계에서 결정난다.

만약 스마일게이트가 증선위 결정에 따라 재무제표를 수정하면 2014~2017년 각 회계연도 매출액이 변경되기 때문에 내지 않은 법인세와 가산세를 더해 납부해야한다. 현행 법인세법 71조에 따르면 사업연도 소득에 대한 법인세로서 세액을 납부하지 않으면 미납세액에 최대 10% 가산세를 추가로 내야한다.

스마일게이트는 금융당국에 가산세 규모가 70억~100억원 수준이 될 것이라고 신고했다.

한편 스마일게이트는 지난 3우러부터 자회사 스마일게이트RPG 상장을 추진 중이며 이번 과실에 따른 회계처리 기준 위반은 중요도가 낮은 만큼 상장에 차질을 주지 않을 것으로 예상된다.
 

홍승우 hongkey86@mt.co.kr

머니S 증권팀 홍승우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1916.12하락 32.1809:42 08/26
  • 코스닥 : 593.04하락 15.9409:42 08/26
  • 원달러 : 1219.10상승 8.509:42 08/26
  • 두바이유 : 59.34하락 0.5809:42 08/26
  • 금 : 59.43하락 0.8609:42 08/26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