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상민, '13억 사기혐의' 피소… 무슨 일?

 
 
기사공유
방송인 이상민. /사진=뉴스1

방송인 이상민이 13억원대 사기혐의로 피소됐다. 소속사는 "사실관계 확인 후 입장을 밝히겠다"며 신중한 모습이다.

이상민을 고소한 A씨의 변호인은 23일 한 매체와의 인터뷰를 통해 "약 13억원대 사기혐의로 이상민에 대한 고소장을 23일 오후 서울중앙지검에 제출했다"고 밝혔다.

보도에 따르면 변호인은 "이상민이 대출 알선과 홍보비 명목으로 총 12억7000만원을 A씨에게서 편취해갔다"고 주장했다.

이 과정에서 A씨는 운영 중이던 회사의 직원 임금을 지급하지 못하고 채무도 변제하지 못해 2016년 사기 및 배임 혐의로 기소된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이상민의 소속사 디모스트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이날 "알려진 부분에서 허위가 있다. 시시비비를 가려야 하는 부분도 있다"며 "현재 확인 중이고 정리가 되는 대로 공식 입장을 전할 것"이라고 밝혔다.
 

안경달 gunners92@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기자 안경달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1927.17하락 11.218:03 08/16
  • 코스닥 : 591.57하락 5.5818:03 08/16
  • 원달러 : 1210.80하락 1.918:03 08/16
  • 두바이유 : 58.64상승 0.4118:03 08/16
  • 금 : 58.20하락 0.1318:03 08/16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