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주리, 출산후 근황 "66kg인데…"

 
 
기사공유
정주리. /사진=정주리 인스타그램 캡처

개그우먼 정주리가 셋째 출산 후 근황을 전했다. 

23일 정주리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남편이 오랜만에 쉬는 날이라 친구들과 가평 놀러 갔다 왔다"며 "사진을 너무 이쁘게 찍어줘서 나 신났음. 아직 살을 못빼서 66㎏인데 그렇게 안 보이게 해줘서 엄청 좋다"라는 글과 함께 사진 여러 장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야외 수영장에서 물놀이를 즐기고 있는 정주리의 모습이 담겼다. 특히 검은색 래시가드를 착용한 정주리는 늘씬한 몸매로 시선을 강탈한다.

한편 정주리는 지난 2015년 한 살 연하의 남자친구와 결혼해 세 아들을 두고 있다.
 

강소현 kang4201@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강소현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81.85상승 21.1118:01 12/06
  • 코스닥 : 628.10상승 10.518:01 12/06
  • 원달러 : 1189.60하락 0.618:01 12/06
  • 두바이유 : 64.39상승 118:01 12/06
  • 금 : 63.02상승 0.2918:01 12/06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