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넓은 몽골 대초원… '자전거 꽃' 활짝

 
 
기사공유
자전거여행객들이 23일(현지시간) 몽골 대초원을 달리고 있다.

이날 몽골 자전거여행 이틀차를 맞이한 케이벨로 자전거여행객들은 대초원을 달리면서 유목민이 거주하는 게르 탐방을 펼쳤다.

또 몽골의 젖줄인 툴강 상류 지역인 하위르깅 다와의 산과 강, 초원과 습지를 달렸다.

하위르깅 다와는 가축과 유목민을 전혀 찾아볼 수 없는 곳으로 몽골에서도 오지 중의 오지로 꼽힌다.
 

몽골=박정웅 parkjo@mt.co.kr

자전거와 걷기여행을 좋아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81.85상승 21.1118:01 12/06
  • 코스닥 : 628.10상승 10.518:01 12/06
  • 원달러 : 1189.60하락 0.618:01 12/06
  • 두바이유 : 64.39상승 118:01 12/06
  • 금 : 63.02상승 0.2918:01 12/06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