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 오피스텔도 평균수익률 1위… 서울은?

 
 
기사공유
광주 오피스텔의 평균 수익률이 전국 1위로 조사됐다. 사진은 서울시내 한 오피스텔. /사진=김창성 기자
최근 아파트시장의 강자로 떠오른 대전·대구·광주(대·대·광)의 한 축인 광주가 오피스텔 수익률에서도 서울을 제치고 1위에 오른 것으로 조사됐다.

24일 수익형 부동산 연구개발기업 상가정보연구소에 따르면 한국감정원 통계를 분석한 결과 전국 오피스텔의 평균 수익률(6월 기준)은 5.46%다.

수익률이 가장 높게 나타난 지역은 8.38%를 기록한 광주광역시였으며 ▲대전(7.1%) ▲대구(7.1%)가 뒤를 이었다.

오피스텔 수익률이 가장 낮은 지역은 4.37% 수익률을 기록한 세종시였으며 ▲서울(4.87%) ▲경기(5.33%) ▲울산(5.33%) 순으로 조사됐다.

조현택 상가정보연구소 연구원은 “최근 금리 인하 발표로 오피스텔에 대한 관심이 다시 높아지고 있지만 오피스텔 매매가와 임대료가 지속적으로 하락하고 있어 투자하기 좋은 시장이라 말하기 어렵다”며 “임대료가 높아도 매매가가 과도하게 높은 오피스텔은 수익률이 낮을 수밖에 없지만 지방 광역시가 수익률이 좋은 이유는 오피스텔 매입가가 수도권에 비해 저렴하기 때문”이라고 분석했다.
 

김창성 solrali@mt.co.kr

머니S에서 건설·부동산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1927.17하락 11.218:03 08/16
  • 코스닥 : 591.57하락 5.5818:03 08/16
  • 원달러 : 1210.80하락 1.918:03 08/16
  • 두바이유 : 58.64상승 0.4118:03 08/16
  • 금 : 58.20하락 0.1318:03 08/16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