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현희 오열… '공포' 짚라인→ 지갑 분실

 
 
기사공유
홍현희 오열. /사진=TV조선 아내의 맛 방송 캡처

‘아내의 맛’ 홍현희가 오열했다.

지난 23일 방송된 TV조선 아내의 맛에서는 나이아가라 폭포 관광에 나선 홍현희·제이쓴 부부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들은 500계단을 올라 나이아가라 폭포와 마주했다.

제이쓴은 홍현희에게 “나이아가라 폭포를 가로지르는 짚라인 타자”라고 제안했고, 홍현희는 “난 무서운 걸 못 탄다”고 거절했다. 그러나 이들은 짚라인 체험에 나섰다.

홍현희는 300m 짚라인 타는 내내 오열했다. 짚라인 탑승 후에는 “다리가 풀렸다. 그런데 재밌었다”고 말했다.

아울러 그는 짚라인을 타던 중 지갑을 떨어뜨렸다. 홍현희는 “지갑 안에 신용카드와 50만원이 들어 있었다”고 토로해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정소영 wjsry21emd@mt.co.kr

머니s 기자 정소영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1948.30하락 2.7118:03 08/23
  • 코스닥 : 608.98하락 3.2718:03 08/23
  • 원달러 : 1210.60상승 3.218:03 08/23
  • 두바이유 : 59.34하락 0.5818:03 08/23
  • 금 : 59.43하락 0.8618:03 08/23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