쿠팡 '품절사태' 공식사과… "현재 정상화"

 
 
기사공유
쿠팡이 24일 일어난 품절사태에 대해 공식 해명했다. 현재 쿠팡 주문 및 구매는 정상화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쿠팡은 이날 ‘금일 장애에 대해 설명드린다’는 입장문을 통해 “오전 7시부터 쿠팡에서 판매되는 상품의 재고가 0으로 표시돼 상품의 주문 및 구매가 불가능해지는 장애가 발생했다”며 “해당 장애는 오전 11시경에 복구되기 시작했으며 주문 및 구매가 정상화하는 중”이라고 설명했다. 

앞서 쿠팡사이트에서는 오전 8시부터 선택 상품 클릭 후 구매하기 버튼을 누르면 ‘OOO 상품이 품절되었습니다’라는 문구와 함께 주문이 불가능하다는 메시지가 뜨며 품절오류 문제가 발생했다. 해당 상품 안내 페이지에서는 재고가 '0'이라고 표시되고 있다.

지난해 11월 아마존웹서비스(AWS) 클라우드 장애로 쿠팡 내 서비스 접속이 마비되는 사태가 있었지만 재고가 없다고 표시돼 주문 자체가 불가능한 문제가 발생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쿠팡은 “다만 아직 일부 서비스에 영향이 남아 있어 완전한 정상화까지는 조금 더 시간이 걸릴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이어 “해당 장애원인은 쿠팡의 재고 데이터베이스와 관련된 기술적 문제로 밝혀졌다”며 “고객 여러분께 불편을 끼쳐드린 점에 대해 사과드리며 앞으로 서비스 이용에 불편이 없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사과했다.



 

김정훈 kjhnpce1@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김정훈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감사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70.25상승 32.918:01 12/13
  • 코스닥 : 643.45상승 6.5118:01 12/13
  • 원달러 : 1171.70하락 15.118:01 12/13
  • 두바이유 : 65.22상승 1.0218:01 12/13
  • 금 : 64.92상승 0.9118:01 12/13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