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산신도시 자연앤푸르지오 분양 돌입… 3.3㎡당 평균 1330만원

 
 
기사공유
다산신도시 자연앤푸르지오 투시도. /사진=대우건설
경기도시공사와 대우건설이 경기 남양주 다산신도시에 조성되는 마지막 공공분양 아파트인 ‘다산신도시 자연앤푸르지오’ 견본주택을 26일 열고 분양 일정에 들어간다.

24일 대우건설에 따르면 민간참여 공공주택사업으로 진행되는 ‘다산신도시 자연앤푸르지오’는 경기도 남양주 다산신도시 지금지구 A4블록에 들어선다.

경기도시공사와 대우건설컨소시엄(대우건설, 한신공영, 대보건설, 다원디자인)이 함께 공급하며 시공은 대우건설컨소시엄이 맡았다.

단지는 지하 2층~지상 29층, 10개동 1614가구이며 전용면적별 가구수는 ▲51㎡ 378가구 ▲59㎡ 1236가구로 수요자들의 선호도가 소형으로만 구성된다.

전체 가구수의 약 80%에 해당하는 1288가구가 특별공급 물량으로 신혼부부 484가구(30%), 생애최초 322가구(20%), 기관추천·국가유공자 241가구(15%), 다자녀가구 161가구(10%), 노부모부양 80가구(5%)에게 혜택이 주어지며 일반공급 물량은 326가구다.

한편 다산신도시 자연앤 푸르지오의 3.3㎡당 평균분양가는 1330만원대다.
 

김창성 solrali@mt.co.kr

머니S에서 건설·부동산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1948.30하락 2.7118:03 08/23
  • 코스닥 : 608.98하락 3.2718:03 08/23
  • 원달러 : 1210.60상승 3.218:03 08/23
  • 두바이유 : 59.92하락 0.3818:03 08/23
  • 금 : 60.29상승 0.218:03 08/23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