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라우치의 극찬 “손흥민, 유럽 최고의 공격수 중 한명”

 
 
기사공유
토트넘 홋스퍼의 손흥민. /사진=로이터

잉글랜드 축구 대표팀과 리버풀 등에서 활약했던 피터 크라우치가 토트넘 홋스퍼의 손흥민에 극찬을 남겼다.

크라우치는 9일(한국시간) 영국 매체 ‘데일리 메일’을 통해 2019-2020시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개막을 앞두고 시즌 순위를 예상했다. 크라우치가 꼽은 우승팀은 ‘디펜딩 챔피언’ 맨체스터 시티(맨시티)였다.

크라우치는 “목숨을 걸 정도는 아니지만 맨시티가 리그 3연패를 달성할 것이라고 확신한다. 그들이 실수를 할 유일한 대회는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다. 맨시티는 다른 팀들보다 엄청나게 강력한 모습을 보일 것이다. 로드리는 페르난지뉴의 완벽한 대체자로 보인다”고 이유를 밝혔다.

2위는 ‘친정팀’ 리버풀이었다. 그는 “주요 영입이 없었던 위르겐 클롭 감독을 두고 많은 이야기가 있었다. 그러나 리버풀은 누군가에 3000만파운드(약 441억원) 이상의 이적료를 사용할 필요가 없는 팀이다. 클롭 감독은 리버풀이 훌륭한 전력을 갖췄으며 선수들이 더욱 발전할 것이라는 사실을 알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그가 꼽은 3위는 토트넘이었다. 크라우치는 “맨시티와 리버풀에 가장 근접한 도전자다. 그들이 피로와 부상들로 힘겨워했던 지난 시즌은 잊어야 한다. 토트넘은 멋진 팀이며 편안하게 3위로 리그를 마칠 것이다. 그들은 많은 돈을 사용했으며 탕귀 은돔벨레의 이적은 환상적이다”고 답했다.

또 크라우치는 손흥민을 토트넘의 핵심 선수로 꼽았다. 그는 “모두가 해리 케인에 주목하고 있지만 나는 손흥민의 중요성을 강조하고 싶다. 그는 톱 플레이어이자 유럽 최고의 공격수 중 한 명이다. 나는 그가 이번 시즌에 더 좋은 활약을 보일 거라 생각한다”고 언급했다.

이어 크라우치는 4위로 첼시를 선택했으며 맨유와 아스날은 각각 5위와 6위에 그치며 이번 시즌에도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진출권을 따내지 못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김현준 hjsoon@mt.co.kr

안녕하세요. 이슈팀 김현준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1943.29하락 7.7209:52 08/23
  • 코스닥 : 609.18하락 3.0709:52 08/23
  • 원달러 : 1211.20상승 3.809:52 08/23
  • 두바이유 : 59.92하락 0.3809:52 08/23
  • 금 : 60.29상승 0.209:52 08/23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