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달의민족·요기요 또 주문 불가… 말복 이벤트 때문?

 
 
기사공유
배달앱인 배달의 민족, 요기요 로고. 사진=각사 제공
배달앱인 ‘배달의민족’과 ‘요기요’에서 오류가 발생하면서 고객들이 불편을 겪고 있다. 양사 모두 5000원 할인 이벤트를 시작한 직후 주문이 몰리면서 서비스가 원활하지 않은 상태다. 

배달의민족은 전화로만 주문과 결제가 가능한 상황이다. 이날 관련 업계에 따르면 오후 4시 말복 이벤트가 시작하자 이용자가 일거에 몰렸다. 치킨 주문 시 5000원 할인 쿠폰을 지급하는 등의 말복 이벤트가 있었기 때문이다.

그러나 예상보다 높은 이용자가 몰리면서 주문 버튼이 눌리지 않거나 결재가 완료되지 않는 등의 장애가 발생했다. 지난 초복 때의 악몽이 되풀이된 것이다.

오후 5시 현재까지도 배달의민족은 전체 서비스가 정상화되지 못한 상태다. 주문까지 가능한데 최종 결제가 안되거나 앱내 결제가 안되는 식이다. 앱내 결제는 되도 진행 속도가 느려졌다.

앞서 지난달 12일에도 비슷한 서비스 장애가 발생했다. 요기요가 치킨 주문 시 6000원을 할인해주는 서비스를 했기 때문이다. 서비스 시작 시각인 오후 5시부터 요기요에 이용자가 몰리면서 접속 장애 현상이 발생했다.
 

류은혁 ehryu@mt.co.kr

머니S 류은혁 기자입니다. 이면의 핵심을 전달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1956.73상승 16.8313:46 08/20
  • 코스닥 : 601.93상승 7.2813:46 08/20
  • 원달러 : 1210.30하락 0.713:46 08/20
  • 두바이유 : 59.74상승 1.113:46 08/20
  • 금 : 58.40상승 0.213:46 08/20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