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외수, 개그맨 김철민 후원 호소 "간절히 부탁드린다"

 
 
기사공유
개그맨 김철민. /사진=이외수 SNS

소설가 이외수가 폐암 말기로 투병 중인 개그맨 김철민이 경제적으로 어려운 상황에 놓여 있다고 도움을 호소했다. 이외수는 지난 11일 오후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가수이자 개그맨, 대학로 버스킹의 황제이자 신화로 알려져 있던 김철민이 현재 폐암 말기 환자로 원자력병원에 입원해 있다”라고 알렸다.

이어 “그는 자신의 어려움보다는 남의 어려움을 더 안타까워했던 착한 심성의 소유자였다. 대학로에서 버스킹을 통해 모금한 돈으로 불우한 이웃을 돕던 인물이었다”라며 “그러나 지금은 자신이 극심한 경제적 어려움에 봉착해 있다”라고 전했다.

그는 “간곡한 마음으로 여러분께 도움을 요청한다. 십시일반, 그에게 힘을 실어 주시길 바란다”라고 당부했다.

한편 개그맨 김철민은 지난 7일 자신의 SNS를 통해 폐암 말기 판정을 받았다는 사실을 밝혔다. 그는 모창가수 너훈아로 활동한 故 김갑순의 친동생으로 지난 1994년 MBC 5기 공채 개그맨으로 데뷔했다.

김철민은 이날 “한편으로는 먼저 이별을 하신 부모님과 형님을 다시 만날 수 있다는 생각을 하니 그리 슬프지만은 않다”라고 심경을 전했다.

그는 “남은 시간 여력이 있다면 끝까지 기타 두르고 무대에서 노래 부르고 싶다”라고 전해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김유림 cocory0989@mt.co.kr

머니S 생활경제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1962.06상승 22.1614:50 08/20
  • 코스닥 : 605.60상승 10.9514:50 08/20
  • 원달러 : 1207.60하락 3.414:50 08/20
  • 두바이유 : 59.74상승 1.114:50 08/20
  • 금 : 58.40상승 0.214:50 08/20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