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기정통부, 일본 수출 규제에 따른 ICT분야 점검회의 실시

 
 
기사공유
민원기 과기정통부 제2차관. /사진=뉴스1

과학기술정보통신부(이하 과기정통부)가 민원기 제2차관 주재로 12일 오후 정보통신기술(ICT) 분야 주요 유관기관 및 협·단체와 함께 ‘일본 수출 규제에 따른 ICT 분야 영향 점검회의’를 실시했다.

이번 회의에서는 지난 7일 공표된 일본정부의 ‘백색국가 배제 결정’에 따른 ICT 분야 영향을 점검하고 유관기관의 대응체계 구축이 주로 논의됐다.

과기정통부와 산업통상자원부 산하 전략물자관리원은 일본의 수출 규제에 따른 영향과 소재·부품·장비 경쟁력 강화방안 등을 논의했다.

이날 민원기 차관은 “일본의 수출 규제를 전화위복의 계기로 삼아 모두 비상한 각오로 ICT 산업의 뿌리를 튼튼하게 만들어야 한다”며 “정책적 차원에서 기업을 지원하고 소재·부품 산업의 장기적인 정책 방향에 대해 ICT 산하 기관장들과 논의하고자 한다. 산업계의 의견도 정책에 반영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일본정부는 지난달 4일 고순도 불화수소, 플루오린 폴리이미드, 포토 레지스트 등 3개 품목을 개별허가 대상으로 전환했으며 지난 2일 한국을 백색국가에서 제외하는 수출무역관리령 개정안을 가결했다. 이에 한국도 지난 12일 백색국가 명단에서 일본을 제외하는 등 정면충돌 양상을 보이고 있다.
 

박흥순 soonn@mt.co.kr

<머니S> 산업1팀 IT담당 박흥순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1960.25상승 20.3518:03 08/20
  • 코스닥 : 607.01상승 12.3618:03 08/20
  • 원달러 : 1208.30하락 2.718:03 08/20
  • 두바이유 : 59.74상승 1.118:03 08/20
  • 금 : 58.40상승 0.218:03 08/20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