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완선, 김정남 30년 짝사랑 고백에 보인 반응은?

 
 
기사공유
김완선 김정남./사진=옥탑방의 문제아들 방송캡처

가수 김완선이 자신을 30년째 짝사랑 중인 터보 김정남에 선을 그었다.

지난 12일 방송된 KBS 2TV 예능 프로그램 '옥탑방의 문제아들'에는 가수 김완선과 터보 김정남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김정남은 "30년째 (김완선을) 짝사랑 중이다. 터보 데뷔 전 '젊음의 행진'까지 갔었다"며 "좋아하는 여자라면 하늘의 별이라도 따다 줄 텐데, 이미 별이지 않냐. 어떻게 해야 할지 모르겠다"고 말했다.

이번 두 사람의 동반 출연은 김완선의 제의로 이뤄졌다. 김완선은 동반 출연하게 된 계기에 대해 "다른 방송에 같이 출연한 적 있는데, 너무 좋으시더라. '옥탑방의 문제아들' 섭외 연락을 받고 제가 먼저 김정남에게 같이 하는 거 어떠냐고 제의했다"고 설명했다.

이에 김정남은 "동반 출연을 하는 이유를 한 달 동안 생각했다. 잠을 못 자겠더라"라며 부끄러워했다. MC들은 김완선에게 "김완선의 마음이 궁금하다"며 "궁금하게 하지 말고 김정남이 빨리 마음 접을 수 있게 말해달라"고 했다.

그러자 김완선은 "김정남은 귀엽고 친한 동생"이라고 밝혔다.
 

김유림 cocory0989@mt.co.kr

머니S 생활경제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60.69하락 17.2518:03 10/18
  • 코스닥 : 646.69하락 2.618:03 10/18
  • 원달러 : 1181.50하락 5.518:03 10/18
  • 두바이유 : 59.42하락 0.4918:03 10/18
  • 금 : 59.70상승 0.4718:03 10/18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